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서울 송파 장애인생활시설 집단감염…수도권 요양병원 사망자도 잇따라
입력 2020.12.27 (21:07) 수정 2020.12.27 (21:5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수도권 곳곳에서 집단감염이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서울 송파구의 장애인생활시설에서 집단 감염이 또 발생했습니다.

동부구치소와 요양병원 관련 확진자 수도 계속 늘고 있고 부천 요양병원에서는 어제(26일)에 이어 오늘(27일)도 사망자 2명이 늘었습니다.

강병수 기잡니다.

[리포트]

서울 송파구의 한 장애인생활시설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처음 나온건 지난 25일입니다.

입소자와 시설관계자 등 6명이 감염됐습니다.

이후 입소자와 시설관계자 등 181명에 대한 전수 검사를 실시했고, 34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시설 전체가 동일집단 격리됐습니다.

[송파구 관계자 : "시설종사자 한 명이 확진돼 전수조사를 하게 된 거고요. 1차 했고 어제 전수조사를 2차 다시 했어요. 전원 다시요. 그렇게 해서 어쨌든 현재 2번 전수 검사는 했어요."]

동부구치소에서도 재소자 8명이 추가로 확진돼 누적 확진자가 528명으로 늘어났습니다.

감염 취약시설인 요양병원 등을 중심으로 한 확산세는 계속됐습니다.

서울 양천구 요양시설에서는 지난 24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뒤 27명이 추가로 확진됐고 경기도 고양시의 한 요양 병원에서도 2명이 더 감염돼 누적 확진자가 86명이 됐습니다.

특히 어제 하루만 사망자 6명이 나왔던 경기도 부천의 요양병원에서는 오늘도 사망자가 2명 더 늘었습니다.

80~90대의 고령 확진자였던 이들은 격리 중인 요양병원에서 양성판정을 받은 뒤 숨졌습니다.

이로써 부천 요양병원 관련 사망자는 34명으로 늘어났습니다.

이처럼 요양병원 관련 집단감염이 끊이질 않자 방역당국은 종사자 관리 실태 등에 대한 합동 점검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방역관리가 미흡할 경우 행정처분이 내려집니다.

한편 수도권 임시 선별검사소에서는 어제 111명이 확진됐습니다.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 10명 중 1명 넘게 발견된 겁니다.

지난 14일 개소 이후 누적 확진자는 1천252명에 달합니다.

KBS 뉴스 강병숩니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 서울 송파 장애인생활시설 집단감염…수도권 요양병원 사망자도 잇따라
    • 입력 2020-12-27 21:07:12
    • 수정2020-12-27 21:55:09
    뉴스 9
[앵커]

수도권 곳곳에서 집단감염이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서울 송파구의 장애인생활시설에서 집단 감염이 또 발생했습니다.

동부구치소와 요양병원 관련 확진자 수도 계속 늘고 있고 부천 요양병원에서는 어제(26일)에 이어 오늘(27일)도 사망자 2명이 늘었습니다.

강병수 기잡니다.

[리포트]

서울 송파구의 한 장애인생활시설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처음 나온건 지난 25일입니다.

입소자와 시설관계자 등 6명이 감염됐습니다.

이후 입소자와 시설관계자 등 181명에 대한 전수 검사를 실시했고, 34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시설 전체가 동일집단 격리됐습니다.

[송파구 관계자 : "시설종사자 한 명이 확진돼 전수조사를 하게 된 거고요. 1차 했고 어제 전수조사를 2차 다시 했어요. 전원 다시요. 그렇게 해서 어쨌든 현재 2번 전수 검사는 했어요."]

동부구치소에서도 재소자 8명이 추가로 확진돼 누적 확진자가 528명으로 늘어났습니다.

감염 취약시설인 요양병원 등을 중심으로 한 확산세는 계속됐습니다.

서울 양천구 요양시설에서는 지난 24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뒤 27명이 추가로 확진됐고 경기도 고양시의 한 요양 병원에서도 2명이 더 감염돼 누적 확진자가 86명이 됐습니다.

특히 어제 하루만 사망자 6명이 나왔던 경기도 부천의 요양병원에서는 오늘도 사망자가 2명 더 늘었습니다.

80~90대의 고령 확진자였던 이들은 격리 중인 요양병원에서 양성판정을 받은 뒤 숨졌습니다.

이로써 부천 요양병원 관련 사망자는 34명으로 늘어났습니다.

이처럼 요양병원 관련 집단감염이 끊이질 않자 방역당국은 종사자 관리 실태 등에 대한 합동 점검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방역관리가 미흡할 경우 행정처분이 내려집니다.

한편 수도권 임시 선별검사소에서는 어제 111명이 확진됐습니다.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 10명 중 1명 넘게 발견된 겁니다.

지난 14일 개소 이후 누적 확진자는 1천252명에 달합니다.

KBS 뉴스 강병숩니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