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속 타는 소상공인…“2차 재난지원금도 못 받았는데”
입력 2021.01.03 (21:11) 수정 2021.01.03 (22:5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정부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들을 위해 오는 11일부터 3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시작합니다.

그런데 2차 재난지원금조차 받지 못한 대상자들이 적지 않은데요.

왜 이렇게 늦어지는지, 도대체 언제 받을 수 있는 건지, 현장에선 답답함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김용덕 기잡니다.

[리포트]

체육관을 운영하는 김범중 씨.

코로나 사태 이후 문을 여닫는 것이 반복됐습니다.

7월 이후엔 수강생도 뚝 끊겼습니다.

[김범중/2차 재난지원금 신청자 : "신규 회원이 안 들어오기 때문에 문을 열어놓으나 안 열어놓으나 매출은 계속 없는 상태예요."]

기대했던 재난지원금도 감감무소식.

[재난지원금 콜센터 통화 : "검토하는 게 많아서 결과가 안 나온 게 많아요. (대략 어느 정도나 많은데요? 인원이?) 한 3만 명 정도. 이게 처리돼야 3차 (지원금 처리)가 진행되거든요."]

태권도 학원을 운영하다 문 닫은 이 가족도 사정은 비슷합니다.

남편이 일용직 근로로 생계를 유지할 만큼 막막한 상황이라 더 속이 상합니다.

[유엘/2차 재난지원금 신청자 : "2차 지원금 추진한 부분에 대해서 감사하게 생각해요. (하지만 저희에게는) 너무 큰 금액처럼 느껴지고 준다고 하기만 얘기하지 실질적으로 어떻게 돌아가는지 모르고. 지푸라기라도 잡고 놓치지 않으려고 계속…."]

3차 지원금 발표 이후 이처럼 2차 지원금도 제대로 받지 못했단 제보가 속출하고 있는데요.

이들이 더 화를 내는 건 지급이 언제 될지 왜 늦어지는지 속 시원한 설명을 들을 수 없기 때문입니다.

[2차 재난지원금 신청자/음성변조 : "(자세한 설명을 해주면) 제가 화가 안 나는데 계속 이번 주 이번 주 이번 주 그렇게 얘기만 한 게 지금 바뀐 게 일곱 번은 돼요."]

[2차 재난지원금 신청/음성변조 : "추석 전에 받는다고 그랬는데. (콜센터) 통화도 안 되고요. 제가 하루에 열댓 번씩 전화를 하거든요. 2차가 안 되는데 어떻게 3차가 나오겠느냐고요."]

정부는 이달 초 3차 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재난지원금 콜센터/음성변조 : "뉴스는 나오는데요. 저희에게 아직 공지는 안 왔거든요."]

KBS 뉴스 김용덕입니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 속 타는 소상공인…“2차 재난지원금도 못 받았는데”
    • 입력 2021-01-03 21:11:56
    • 수정2021-01-03 22:55:30
    뉴스 9
[앵커]

정부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들을 위해 오는 11일부터 3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시작합니다.

그런데 2차 재난지원금조차 받지 못한 대상자들이 적지 않은데요.

왜 이렇게 늦어지는지, 도대체 언제 받을 수 있는 건지, 현장에선 답답함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김용덕 기잡니다.

[리포트]

체육관을 운영하는 김범중 씨.

코로나 사태 이후 문을 여닫는 것이 반복됐습니다.

7월 이후엔 수강생도 뚝 끊겼습니다.

[김범중/2차 재난지원금 신청자 : "신규 회원이 안 들어오기 때문에 문을 열어놓으나 안 열어놓으나 매출은 계속 없는 상태예요."]

기대했던 재난지원금도 감감무소식.

[재난지원금 콜센터 통화 : "검토하는 게 많아서 결과가 안 나온 게 많아요. (대략 어느 정도나 많은데요? 인원이?) 한 3만 명 정도. 이게 처리돼야 3차 (지원금 처리)가 진행되거든요."]

태권도 학원을 운영하다 문 닫은 이 가족도 사정은 비슷합니다.

남편이 일용직 근로로 생계를 유지할 만큼 막막한 상황이라 더 속이 상합니다.

[유엘/2차 재난지원금 신청자 : "2차 지원금 추진한 부분에 대해서 감사하게 생각해요. (하지만 저희에게는) 너무 큰 금액처럼 느껴지고 준다고 하기만 얘기하지 실질적으로 어떻게 돌아가는지 모르고. 지푸라기라도 잡고 놓치지 않으려고 계속…."]

3차 지원금 발표 이후 이처럼 2차 지원금도 제대로 받지 못했단 제보가 속출하고 있는데요.

이들이 더 화를 내는 건 지급이 언제 될지 왜 늦어지는지 속 시원한 설명을 들을 수 없기 때문입니다.

[2차 재난지원금 신청자/음성변조 : "(자세한 설명을 해주면) 제가 화가 안 나는데 계속 이번 주 이번 주 이번 주 그렇게 얘기만 한 게 지금 바뀐 게 일곱 번은 돼요."]

[2차 재난지원금 신청/음성변조 : "추석 전에 받는다고 그랬는데. (콜센터) 통화도 안 되고요. 제가 하루에 열댓 번씩 전화를 하거든요. 2차가 안 되는데 어떻게 3차가 나오겠느냐고요."]

정부는 이달 초 3차 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재난지원금 콜센터/음성변조 : "뉴스는 나오는데요. 저희에게 아직 공지는 안 왔거든요."]

KBS 뉴스 김용덕입니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