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북부권 아프리카돼지열병 ‘위험주의보’
입력 2021.01.03 (21:46) 수정 2021.01.03 (21:49)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청북도는 강원도 영월군 일원의 야생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잇달아 검출됨에 따라 인접 지역인 충북 북부권에 '위험주의보'를 내렸습니다.

충청북도는 또 폐사체 발견 지점으로부터 10㎞ 안에 있는 제천 4개 양돈농장 입구에 통제초소를 설치하고 농장과 그 주변 도로를 소독했다고 밝혔습니다.

환경부도 제천시 송학면 일대 6개 리를 중심으로 야생동물 포획을 유보하고 멧돼지 폐사체 수거에 나섰습니다.
  • 충북 북부권 아프리카돼지열병 ‘위험주의보’
    • 입력 2021-01-03 21:46:39
    • 수정2021-01-03 21:49:34
    뉴스9(청주)
충청북도는 강원도 영월군 일원의 야생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잇달아 검출됨에 따라 인접 지역인 충북 북부권에 '위험주의보'를 내렸습니다.

충청북도는 또 폐사체 발견 지점으로부터 10㎞ 안에 있는 제천 4개 양돈농장 입구에 통제초소를 설치하고 농장과 그 주변 도로를 소독했다고 밝혔습니다.

환경부도 제천시 송학면 일대 6개 리를 중심으로 야생동물 포획을 유보하고 멧돼지 폐사체 수거에 나섰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