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무증상 확진자 11명 생활치료센터 오늘 첫 입소
입력 2021.01.05 (07:40) 수정 2021.01.05 (07:50) 뉴스광장(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달 30일 문을 연 제주 제1생활치료센터에 격리 치료를 받던 무증상 확진자 11명이 오늘(5일) 처음으로 입소합니다.

서귀포시 서호동 혁신도시 내 국세공무원교육원에 마련된 생활치료센터에는 비교적 증세가 가볍고, 기저질환 등이 없는 도내 경증 코로나19 확진자들이 옮겨져 치료받게 됩니다.

제주도는 지난해 12월 한 달 만에 확진자가 300명 넘게 폭증하면서 병상 부족 사태에 대비하기 위해 생활치료센터를 개소했습니다.
  • 무증상 확진자 11명 생활치료센터 오늘 첫 입소
    • 입력 2021-01-05 07:40:50
    • 수정2021-01-05 07:50:00
    뉴스광장(제주)
지난달 30일 문을 연 제주 제1생활치료센터에 격리 치료를 받던 무증상 확진자 11명이 오늘(5일) 처음으로 입소합니다.

서귀포시 서호동 혁신도시 내 국세공무원교육원에 마련된 생활치료센터에는 비교적 증세가 가볍고, 기저질환 등이 없는 도내 경증 코로나19 확진자들이 옮겨져 치료받게 됩니다.

제주도는 지난해 12월 한 달 만에 확진자가 300명 넘게 폭증하면서 병상 부족 사태에 대비하기 위해 생활치료센터를 개소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제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