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장영상] 대검찰청 앞 ‘윤석열 응원 화환’에 방화…분신유언장 살포해
입력 2021.01.05 (11:53) 케이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늘(5일) 오전 9시 50분쯤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앞에 늘어선 윤석열 검찰총장 응원 화환에 한 70대 남성이 인화물질을 뿌리고 불을 붙였습니다.

화환 주변에 있던 유튜버와 대검 관계자들이 이 남성을 제지하고 곧바로 진화에 나섰으나 화환 4개가 불에 탔습니다.

이 남성은 방화 전후 '분신유언장'이라는 제목으로 자신이 과거 검찰로부터 피해를 봤다며 검찰개혁을 주장하는 내용을 담은 문건도 살포했습니다. 그는 2013년 4월에도 국회 앞에서 '부패한 검찰을 그대로 둬서는 안 된다'고 주장하며 분신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현장에서 남성을 체포해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오늘 방화범이 체포된 대검찰청 앞 현장입니다.
  • [현장영상] 대검찰청 앞 ‘윤석열 응원 화환’에 방화…분신유언장 살포해
    • 입력 2021-01-05 11:53:29
    케이야
오늘(5일) 오전 9시 50분쯤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앞에 늘어선 윤석열 검찰총장 응원 화환에 한 70대 남성이 인화물질을 뿌리고 불을 붙였습니다.

화환 주변에 있던 유튜버와 대검 관계자들이 이 남성을 제지하고 곧바로 진화에 나섰으나 화환 4개가 불에 탔습니다.

이 남성은 방화 전후 '분신유언장'이라는 제목으로 자신이 과거 검찰로부터 피해를 봤다며 검찰개혁을 주장하는 내용을 담은 문건도 살포했습니다. 그는 2013년 4월에도 국회 앞에서 '부패한 검찰을 그대로 둬서는 안 된다'고 주장하며 분신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현장에서 남성을 체포해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오늘 방화범이 체포된 대검찰청 앞 현장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