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미국 대선
미국 백악관 “의사당 사태에 주방위군 등 투입”…펜스 부통령 “법의 최대 범위까지 기소”
입력 2021.01.07 (06:00) 수정 2021.01.07 (06:53) 국제
미국 백악관은 6일(현지 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이 워싱턴DC 연방 의회 의사당에 난입한 것과 관련해, 시위 해산을 위해 주방위군과 연방 법 집행 인력을 투입했다고 밝혔습니다.

AP통신에 따르면 케일리 매커내니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트럼프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주방위군이 다른 연방 기관 인력과 함께 의사당으로 이동하고 있다고 트위터를 통해 말했습니다.

마이크 펜스 부통령은 시위대에게 의사당을 떠나라고 촉구하고, 엄정 대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펜스 부통령은 미국 의사당에서 벌어지고 있는 폭력과 파괴는 반드시 멈춰야 하고, 즉시 의사당 건물 밖으로 나가라고 트위터를 통해 요구했습니다.

이와 함께, 의회 의사당에 대한 공격은 용납되지 않을 것이며 관련자들은 법의 최대의 범위까지 기소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미국 국방부는 의사당 시위대 진압을 위해 천100명의 주방위군이 동원됐다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미국 백악관 “의사당 사태에 주방위군 등 투입”…펜스 부통령 “법의 최대 범위까지 기소”
    • 입력 2021-01-07 06:00:22
    • 수정2021-01-07 06:53:48
    국제
미국 백악관은 6일(현지 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이 워싱턴DC 연방 의회 의사당에 난입한 것과 관련해, 시위 해산을 위해 주방위군과 연방 법 집행 인력을 투입했다고 밝혔습니다.

AP통신에 따르면 케일리 매커내니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트럼프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주방위군이 다른 연방 기관 인력과 함께 의사당으로 이동하고 있다고 트위터를 통해 말했습니다.

마이크 펜스 부통령은 시위대에게 의사당을 떠나라고 촉구하고, 엄정 대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펜스 부통령은 미국 의사당에서 벌어지고 있는 폭력과 파괴는 반드시 멈춰야 하고, 즉시 의사당 건물 밖으로 나가라고 트위터를 통해 요구했습니다.

이와 함께, 의회 의사당에 대한 공격은 용납되지 않을 것이며 관련자들은 법의 최대의 범위까지 기소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미국 국방부는 의사당 시위대 진압을 위해 천100명의 주방위군이 동원됐다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