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 출근길 빙판 주의…한낮에도 서울 -11도
입력 2021.01.07 (06:07) 수정 2021.01.07 (06:15)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제부터 내린 눈 때문에 도로가 많이 미끄럽습니다.

지금도 충남과 호남 지역에는 국지적으로 함박눈이 쏟아지는 곳이 있는데요.

지금까지 임실에는 18.6cm, 서울 서초에도 10cm가 넘는 눈이 쌓였습니다.

현재 충청과 남부, 제주에는 대설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충청과 호남, 제주에는 모레까지, 영남 서부 내륙은 내일까지 눈이 내리겠습니다.

모레까지 제주 산지에는 50cm 이상, 호남 서부 지역에는 30cm 이상, 그 밖의 호남과 충남 서해안, 제주에는 5에서 최고 20cm의 눈이 더 내리겠습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는 한파특보도 발효 중입니다.

서울은 3년 만에 한파 경보가 내려졌고요.

제주 산지인 한라산에도 한파 경보가 내려졌는데요.

한파 특보 제도가 시행된 이후 57년 만에 처음입니다.

중부 내륙 지역은 아침 기온이 영하 20도 아래로 떨어졌고요.

서울의 현재 기온 영하 15도, 체감온도는 영하 24.2도까지 뚝 떨어졌습니다.

한낮에도 영하 11도에 머물며 종일 춥겠습니다.

이번 추위는 내일 절정을 보이겠습니다.

내일은 서울의 아침 기온 영하 17도까지 떨어지겠습니다.

내일이 지나면 기온이 조금씩 오르겠지만 주말까지도 중부지방은 영하 10도 안팎의 한파는 이어지겠습니다.

해안 지역과 제주에는 강풍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순간 최대 풍속이 초속 20미터를 넘을 정도로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습니다.

기상센터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날씨] 출근길 빙판 주의…한낮에도 서울 -11도
    • 입력 2021-01-07 06:07:10
    • 수정2021-01-07 06:15:59
    뉴스광장 1부
어제부터 내린 눈 때문에 도로가 많이 미끄럽습니다.

지금도 충남과 호남 지역에는 국지적으로 함박눈이 쏟아지는 곳이 있는데요.

지금까지 임실에는 18.6cm, 서울 서초에도 10cm가 넘는 눈이 쌓였습니다.

현재 충청과 남부, 제주에는 대설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충청과 호남, 제주에는 모레까지, 영남 서부 내륙은 내일까지 눈이 내리겠습니다.

모레까지 제주 산지에는 50cm 이상, 호남 서부 지역에는 30cm 이상, 그 밖의 호남과 충남 서해안, 제주에는 5에서 최고 20cm의 눈이 더 내리겠습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는 한파특보도 발효 중입니다.

서울은 3년 만에 한파 경보가 내려졌고요.

제주 산지인 한라산에도 한파 경보가 내려졌는데요.

한파 특보 제도가 시행된 이후 57년 만에 처음입니다.

중부 내륙 지역은 아침 기온이 영하 20도 아래로 떨어졌고요.

서울의 현재 기온 영하 15도, 체감온도는 영하 24.2도까지 뚝 떨어졌습니다.

한낮에도 영하 11도에 머물며 종일 춥겠습니다.

이번 추위는 내일 절정을 보이겠습니다.

내일은 서울의 아침 기온 영하 17도까지 떨어지겠습니다.

내일이 지나면 기온이 조금씩 오르겠지만 주말까지도 중부지방은 영하 10도 안팎의 한파는 이어지겠습니다.

해안 지역과 제주에는 강풍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순간 최대 풍속이 초속 20미터를 넘을 정도로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습니다.

기상센터에서 전해드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