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ASF, 강원 전방위 확산…양양에서 첫 확진
입력 2021.01.07 (08:06) 수정 2021.01.07 (08:17) 뉴스광장(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강원도는 양양군 서면 내현리에서 발견된 야생 멧돼지 폐사체가 'ASF'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양양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에 걸린 멧돼지 폐사체가 나온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또, 인제와 화천에서도 바이러스에 걸린 멧돼지 폐사체가 발견되는 등 강원도 내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 건수는 475건으로 늘었습니다.
  • ASF, 강원 전방위 확산…양양에서 첫 확진
    • 입력 2021-01-07 08:06:21
    • 수정2021-01-07 08:17:03
    뉴스광장(춘천)
강원도는 양양군 서면 내현리에서 발견된 야생 멧돼지 폐사체가 'ASF'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양양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에 걸린 멧돼지 폐사체가 나온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또, 인제와 화천에서도 바이러스에 걸린 멧돼지 폐사체가 발견되는 등 강원도 내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 건수는 475건으로 늘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