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병석 “세종의사당 올 상반기 공론화·법개정 마쳐야”
입력 2021.01.07 (10:08) 수정 2021.01.07 (12:05) 930뉴스(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박병석 국희의장이 “국회 세종의사당은 상반기 안에 법제도를 완성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의장은 어제(6일)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국회 세종의사당은 서두르는 게 좋다는 생각이라며, 147억 원의 예산이 생긴 만큼 오는 2월 공청회를 거쳐 상반기에 법제도를 완성하고, 금년 안에 설계안을 발표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행정수도완성 시민연대는 환영의 뜻을 표하고 정상적인 절차를 통한 국회 세종의사당의 조속한 건립을 요구했습니다.
  • 박병석 “세종의사당 올 상반기 공론화·법개정 마쳐야”
    • 입력 2021-01-07 10:08:15
    • 수정2021-01-07 12:05:21
    930뉴스(대전)
박병석 국희의장이 “국회 세종의사당은 상반기 안에 법제도를 완성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의장은 어제(6일)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국회 세종의사당은 서두르는 게 좋다는 생각이라며, 147억 원의 예산이 생긴 만큼 오는 2월 공청회를 거쳐 상반기에 법제도를 완성하고, 금년 안에 설계안을 발표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행정수도완성 시민연대는 환영의 뜻을 표하고 정상적인 절차를 통한 국회 세종의사당의 조속한 건립을 요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