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재난 CCTV로 살펴 본 충북…폭설·한파 피해 대비 요령은?
입력 2021.01.07 (10:37) 수정 2021.01.07 (10:5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앞서 보신 것처럼 밤사이 충북에 많은 눈이 내렸습니다.

기온도 뚝 떨어져 한파 특보가 계속되고 있는데요.

지역별 현재 상황, 좀 더 자세히 살펴보겠습니다.

보도국 조진영 기자, 스튜디오에 나와 있습니다.

조 기자, 곳곳에 눈이 많이 내렸는데요.

지역별로 한파가 어느 정돈지, 자세히 짚어주시죠.

[앵커]

화면에서 보신 것처럼 밤사이 눈이 상당히 많이 내렸는데요.

피해 대비 요령도 짚어주시죠.

[앵커]

오늘 낮 최고기온이 영하 11도에서 영하 8도까지 떨어진다는 예보가 나왔는데, 한파에는 어떻게 대비하는 게 좋을까요?

[앵커]

네, 지금까지 충북지역 날씨 상황과 한파 대비 요령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보도국 조진영 기자였습니다.
  • 재난 CCTV로 살펴 본 충북…폭설·한파 피해 대비 요령은?
    • 입력 2021-01-07 10:37:33
    • 수정2021-01-07 10:52:38
[앵커]

앞서 보신 것처럼 밤사이 충북에 많은 눈이 내렸습니다.

기온도 뚝 떨어져 한파 특보가 계속되고 있는데요.

지역별 현재 상황, 좀 더 자세히 살펴보겠습니다.

보도국 조진영 기자, 스튜디오에 나와 있습니다.

조 기자, 곳곳에 눈이 많이 내렸는데요.

지역별로 한파가 어느 정돈지, 자세히 짚어주시죠.

[앵커]

화면에서 보신 것처럼 밤사이 눈이 상당히 많이 내렸는데요.

피해 대비 요령도 짚어주시죠.

[앵커]

오늘 낮 최고기온이 영하 11도에서 영하 8도까지 떨어진다는 예보가 나왔는데, 한파에는 어떻게 대비하는 게 좋을까요?

[앵커]

네, 지금까지 충북지역 날씨 상황과 한파 대비 요령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보도국 조진영 기자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