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3대 통신사 뉴욕증시서 퇴출…또 번복
입력 2021.01.07 (10:51) 수정 2021.01.07 (11:08)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 뉴욕증권거래소가 차이나모바일, 차이나텔레콤, 차이나유니콤 등 중국 3개 통신사를 퇴출한다고 밝혔습니다.

지난달 31일, 3개 통신사에 대해 상장폐지를 예고했다가 나흘 뒤엔 상장폐지를 하지 않는다고 했다가 또 결정을 번복한 건데요.

이에 따라 미국인들은 오는 11일부터 3개사의 특정 거래에 관여할 수 없게 됐습니다.

블룸버그통신은 이번 결정이 트럼프 행정부의 압박 때문이라고 보도했는데요,

중국 상무부는 상장폐지가 소비자의 이익을 해칠 것이라면서 불합리한 억압을 중단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 중국 3대 통신사 뉴욕증시서 퇴출…또 번복
    • 입력 2021-01-07 10:51:46
    • 수정2021-01-07 11:08:15
    지구촌뉴스

미국 뉴욕증권거래소가 차이나모바일, 차이나텔레콤, 차이나유니콤 등 중국 3개 통신사를 퇴출한다고 밝혔습니다.

지난달 31일, 3개 통신사에 대해 상장폐지를 예고했다가 나흘 뒤엔 상장폐지를 하지 않는다고 했다가 또 결정을 번복한 건데요.

이에 따라 미국인들은 오는 11일부터 3개사의 특정 거래에 관여할 수 없게 됐습니다.

블룸버그통신은 이번 결정이 트럼프 행정부의 압박 때문이라고 보도했는데요,

중국 상무부는 상장폐지가 소비자의 이익을 해칠 것이라면서 불합리한 억압을 중단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