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방청, 한파로 난방기구 사용 늘며 화재 위험성 커져…“대응 강화 지시”
입력 2021.01.07 (18:08) 수정 2021.01.07 (19:50) 사회
소방청은 전국 각지에 한파·건조 경보 등 기상특보가 발령되어 화재 위험성이 증가함에 따라 어제(6일) 전국에 겨울철 한파 대비 화재 대응태세 확립 강화를 긴급 지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기온 하강으로 전열기구 사용량이 증가하고 건조한 날씨로 인해 화재 발생 가능성이 높아진 데 따른 것입니다.

이에 따라 한파 또는 건조특보가 발령된 지역의 소방본부 또는 소방서에서 화재위험경보를 발령하여 화재 시 대처요령 등을 알리고 화재 위험요소의 단속과 점검을 강화합니다.

전통시장이나 요양병원 등 화재 시 다수의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취약시설은 시설 관계자를 대상으로 안전지도를 시행하고, 소방활동상 취약요인을 사전에 확인하도록 합니다.

특히 전통시장은 관할 소방서 주관으로 주 1회 이상 소방통로 확보 훈련과 주정차 단속을 시행합니다.

또한, 소방청은 화재 발생 시 대형화재로 확대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화재 발생 초기부터 우월한 소방력을 동원하여 선제적으로 대응하도록 강조하고, 소방차가 진입하기 어려운 지역에 설치된 소방용수시설을 중점 점검하여 화재진압 등 원활한 현장활동에 대비합니다.

소방청은 겨울철 난방기구 등 화기 사용량이 늘어난 만큼 난방기구 등 화기 취급에 각별히 주의할 것을 요청했습니다.

한편 소방청은 오늘(7일) 오전 9시부터 중앙긴급구조통제단을 가동해 전국의 한파 피해 상황을 관리하며 출동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소방청, 한파로 난방기구 사용 늘며 화재 위험성 커져…“대응 강화 지시”
    • 입력 2021-01-07 18:08:15
    • 수정2021-01-07 19:50:02
    사회
소방청은 전국 각지에 한파·건조 경보 등 기상특보가 발령되어 화재 위험성이 증가함에 따라 어제(6일) 전국에 겨울철 한파 대비 화재 대응태세 확립 강화를 긴급 지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기온 하강으로 전열기구 사용량이 증가하고 건조한 날씨로 인해 화재 발생 가능성이 높아진 데 따른 것입니다.

이에 따라 한파 또는 건조특보가 발령된 지역의 소방본부 또는 소방서에서 화재위험경보를 발령하여 화재 시 대처요령 등을 알리고 화재 위험요소의 단속과 점검을 강화합니다.

전통시장이나 요양병원 등 화재 시 다수의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취약시설은 시설 관계자를 대상으로 안전지도를 시행하고, 소방활동상 취약요인을 사전에 확인하도록 합니다.

특히 전통시장은 관할 소방서 주관으로 주 1회 이상 소방통로 확보 훈련과 주정차 단속을 시행합니다.

또한, 소방청은 화재 발생 시 대형화재로 확대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화재 발생 초기부터 우월한 소방력을 동원하여 선제적으로 대응하도록 강조하고, 소방차가 진입하기 어려운 지역에 설치된 소방용수시설을 중점 점검하여 화재진압 등 원활한 현장활동에 대비합니다.

소방청은 겨울철 난방기구 등 화기 사용량이 늘어난 만큼 난방기구 등 화기 취급에 각별히 주의할 것을 요청했습니다.

한편 소방청은 오늘(7일) 오전 9시부터 중앙긴급구조통제단을 가동해 전국의 한파 피해 상황을 관리하며 출동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