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가정 균형 평가, 대구·경북 하위권
입력 2021.01.07 (19:39) 수정 2021.01.07 (20:07)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일과 가정의 균형 정도를 보여주는 평가에서 대구 경북 모두 하위권으로 조사됐습니다.

고용노동부의 2019년 기준 지역별 일·생활 균형 지수를 보면 경북은 43.8점으로 울산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낮았고, 48.5점인 대구도 전국 평균을 밑돌았습니다.

특히 경북은 2018년보다 5.1점이나 하락하며 전국 지자체 가운데 하락폭이 가장 컸고, 대구도 0.3점 줄었습니다.
  • 일-가정 균형 평가, 대구·경북 하위권
    • 입력 2021-01-07 19:39:54
    • 수정2021-01-07 20:07:19
    뉴스7(대구)
일과 가정의 균형 정도를 보여주는 평가에서 대구 경북 모두 하위권으로 조사됐습니다.

고용노동부의 2019년 기준 지역별 일·생활 균형 지수를 보면 경북은 43.8점으로 울산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낮았고, 48.5점인 대구도 전국 평균을 밑돌았습니다.

특히 경북은 2018년보다 5.1점이나 하락하며 전국 지자체 가운데 하락폭이 가장 컸고, 대구도 0.3점 줄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