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법원, 이달곤 의원 벌금 80만 원…의원직 유지
입력 2021.01.07 (21:54) 수정 2021.01.07 (21:56)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창원지법이 21대 총선을 앞두고 여론조사 결과를 공표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국민의힘 이달곤 국회의원에게 벌금 8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이에 따라 이 의원은 의원직을 유지하게 됐습니다.

이 의원은 총선을 앞둔 지난해 2월 자신이 유리한 여론조사 결과를 메신저로 전송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 법원, 이달곤 의원 벌금 80만 원…의원직 유지
    • 입력 2021-01-07 21:54:54
    • 수정2021-01-07 21:56:39
    뉴스9(창원)
창원지법이 21대 총선을 앞두고 여론조사 결과를 공표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국민의힘 이달곤 국회의원에게 벌금 8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이에 따라 이 의원은 의원직을 유지하게 됐습니다.

이 의원은 총선을 앞둔 지난해 2월 자신이 유리한 여론조사 결과를 메신저로 전송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