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 게임업체 “자금 확보·인력 유출 가장 힘들어”
입력 2021.01.08 (19:41) 수정 2021.01.08 (19:42) 뉴스7(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부산연구원이 지역 게임업체 130여 곳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응답자 46.7%가 투자와 자금 확보 어려움을 36.7%는 전문 기술인력이 게임 대기업으로 빠져나가는 것을 애로사항으로 꼽았습니다.

또 e스포츠가 비대면 시대에 인기를 얻고 있지만 대형 게임 흥행에만 도움을 주고 지역 게임업체의 소규모 게임에는 영향이 없거나 오히려 관심 받을 기회를 박탈한다고 지적했습니다.
  • 부산 게임업체 “자금 확보·인력 유출 가장 힘들어”
    • 입력 2021-01-08 19:41:09
    • 수정2021-01-08 19:42:33
    뉴스7(부산)
부산연구원이 지역 게임업체 130여 곳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응답자 46.7%가 투자와 자금 확보 어려움을 36.7%는 전문 기술인력이 게임 대기업으로 빠져나가는 것을 애로사항으로 꼽았습니다.

또 e스포츠가 비대면 시대에 인기를 얻고 있지만 대형 게임 흥행에만 도움을 주고 지역 게임업체의 소규모 게임에는 영향이 없거나 오히려 관심 받을 기회를 박탈한다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