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런 추위 처음”…전북지역 최저 기온 경신
입력 2021.01.08 (21:42) 수정 2021.01.08 (22:04)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번 한파로 동파와 농작물, 양식장 피해도 잇따랐습니다.

일부 시군에서는 기상 관측 이래 최저기온을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서윤덕 기자입니다.

[리포트]

전북 전주의 한 아파트.

수도꼭지를 틀어도 물 한 방울 안 나옵니다.

수도 계량기가 동파된 겁니다.

[김희선/동파 피해 주민 : "전부가 불편해요. 물이 안 돌아가니까. 밥도 못 해 먹지. 뭐라 말할 수도 없어요."]

계량기를 교체하는 손도 덩달아 바빠집니다.

얼어붙은 부품을 떼고, 열풍기로 수도관을 녹입니다.

신고가 빗발치면서 화장실 갈 시간도 없습니다.

[성복만/전주시 맑은물사업본부 계량기팀 : "쉬는 시간도 없고 화장실도 못 가고. 밥도 못 먹고 하게 생겼어요."]

아침 기온이 영하 20도 안팎까지 떨어지는 한파 속에 동파 신고와 농작물, 양식장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최광업/전주시 효자동 : "전주에 지금 40년이 넘게 살았는데 이렇게 춥고 그러지는 않았어."]

전북 일부 시군의 역대 최저기온도 바뀌었습니다.

수은주가 영하 16.8도까지 떨어진 군산과 영하 21.5도의 순창, 영하 17도를 기록한 고창지역은 기상 관측 이래 최저 기온 기록을 경신했습니다.

추위는 당분간 이어집니다.

[황인우/전주기상지청 예보관 : "주말까지 아침 최저기온이 대부분 지역에서 영하 10도 이하의 분포를 보이겠고. 전북 동부내륙은 영하 20도 내외로 매우 춥겠습니다."]

전주기상지청은 주말과 휴일에 전북 서해안에는 5에서 15센티미터의 눈이 쌓이겠다며, 한파와 눈 피해가 없도록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서윤덕입니다.

촬영기자:신재복/그래픽:김종훈
  • “이런 추위 처음”…전북지역 최저 기온 경신
    • 입력 2021-01-08 21:42:36
    • 수정2021-01-08 22:04:17
    뉴스9(전주)
[앵커]

이번 한파로 동파와 농작물, 양식장 피해도 잇따랐습니다.

일부 시군에서는 기상 관측 이래 최저기온을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서윤덕 기자입니다.

[리포트]

전북 전주의 한 아파트.

수도꼭지를 틀어도 물 한 방울 안 나옵니다.

수도 계량기가 동파된 겁니다.

[김희선/동파 피해 주민 : "전부가 불편해요. 물이 안 돌아가니까. 밥도 못 해 먹지. 뭐라 말할 수도 없어요."]

계량기를 교체하는 손도 덩달아 바빠집니다.

얼어붙은 부품을 떼고, 열풍기로 수도관을 녹입니다.

신고가 빗발치면서 화장실 갈 시간도 없습니다.

[성복만/전주시 맑은물사업본부 계량기팀 : "쉬는 시간도 없고 화장실도 못 가고. 밥도 못 먹고 하게 생겼어요."]

아침 기온이 영하 20도 안팎까지 떨어지는 한파 속에 동파 신고와 농작물, 양식장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최광업/전주시 효자동 : "전주에 지금 40년이 넘게 살았는데 이렇게 춥고 그러지는 않았어."]

전북 일부 시군의 역대 최저기온도 바뀌었습니다.

수은주가 영하 16.8도까지 떨어진 군산과 영하 21.5도의 순창, 영하 17도를 기록한 고창지역은 기상 관측 이래 최저 기온 기록을 경신했습니다.

추위는 당분간 이어집니다.

[황인우/전주기상지청 예보관 : "주말까지 아침 최저기온이 대부분 지역에서 영하 10도 이하의 분포를 보이겠고. 전북 동부내륙은 영하 20도 내외로 매우 춥겠습니다."]

전주기상지청은 주말과 휴일에 전북 서해안에는 5에서 15센티미터의 눈이 쌓이겠다며, 한파와 눈 피해가 없도록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서윤덕입니다.

촬영기자:신재복/그래픽:김종훈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