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화이자 백신, 영국·남아공 코로나 변이 바이러스에도 효과”
입력 2021.01.08 (22:51) 수정 2021.01.08 (22:59) 국제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가 공동개발한 코로나 19 백신이 영국과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확산하는 변이 바이러스(N501Y)에도 효과가 있다는 초기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AP통신이 현지시간 8일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화이자와 텍사스의대가 공동으로 수행한 연구에서 이런 결과가 나왔습니다.

앞서 화이자는 지난달 영국과 미국에서 이 회사의 백신이 접종되기 시작한 직후 전염성이 더 강한 변이 바이러스가 퍼지자 지난달 21일 기존 백신이 효능이 있는지를 연구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연구를 시작한 지 약 3주 만에 변이 바이러스에도 예방 효과가 있다는 결과를 얻은 셈입니다.

연구진은 화이자의 백신을 맞은 20명의 혈액 표본에서 항체를 채취해 실험실의 배양 접시에서 배양된 변이 바이러스에도 예방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AP통신은 전했습니다.

그러나 이 실험 결과는 초기 단계로 전문가들의 평가를 아직 받지는 않았다고 덧붙였습니다.

남아공에서 발견된 여러 종의 변이 바이러스와 관련, 화이자는 이번 연구 결과 15가지 변이 바이러스엔 기존 백신이 예방 효과가 있었지만 ‘E484K’로 명명된 변이종은 다음 연구 대상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도르미처 총괄은 “바이러스가 변이를 거듭해 독감 백신처럼 코로나 19 백신을 결국 조정해야 한다면 제조법 변형이 어렵지는 않은 일”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바이오엔테크는 이와 관련,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코로나 19 백신이 영국과 남아공에서 급격히 확산하고 있는 변이바이러스를 효과적으로 중화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 “화이자 백신, 영국·남아공 코로나 변이 바이러스에도 효과”
    • 입력 2021-01-08 22:51:40
    • 수정2021-01-08 22:59:47
    국제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가 공동개발한 코로나 19 백신이 영국과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확산하는 변이 바이러스(N501Y)에도 효과가 있다는 초기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AP통신이 현지시간 8일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화이자와 텍사스의대가 공동으로 수행한 연구에서 이런 결과가 나왔습니다.

앞서 화이자는 지난달 영국과 미국에서 이 회사의 백신이 접종되기 시작한 직후 전염성이 더 강한 변이 바이러스가 퍼지자 지난달 21일 기존 백신이 효능이 있는지를 연구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연구를 시작한 지 약 3주 만에 변이 바이러스에도 예방 효과가 있다는 결과를 얻은 셈입니다.

연구진은 화이자의 백신을 맞은 20명의 혈액 표본에서 항체를 채취해 실험실의 배양 접시에서 배양된 변이 바이러스에도 예방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AP통신은 전했습니다.

그러나 이 실험 결과는 초기 단계로 전문가들의 평가를 아직 받지는 않았다고 덧붙였습니다.

남아공에서 발견된 여러 종의 변이 바이러스와 관련, 화이자는 이번 연구 결과 15가지 변이 바이러스엔 기존 백신이 예방 효과가 있었지만 ‘E484K’로 명명된 변이종은 다음 연구 대상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도르미처 총괄은 “바이러스가 변이를 거듭해 독감 백신처럼 코로나 19 백신을 결국 조정해야 한다면 제조법 변형이 어렵지는 않은 일”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바이오엔테크는 이와 관련,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코로나 19 백신이 영국과 남아공에서 급격히 확산하고 있는 변이바이러스를 효과적으로 중화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