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순창 아동학대 의심 신고’…경찰, 무혐의 결론
입력 2021.01.11 (11:41) 수정 2021.01.11 (13:10) 사회
지난해 11월 전북 순창에서 아동학대 의심 신고가 접수된 것과 관련해 경찰이 혐의없음으로 사건을 종결했습니다.

순창경찰서는 전북 아동보호전문기관과 함께 네 살배기 아동과 부모에 대해 조사를 벌인 결과 학대 정황을 발견하지 못해 무혐의로 결론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또 이 사건 아동학대 의심 신고자의 신분이 노출된 것을 두고는 재차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아동학대 사건을 다룰 때 보다 신중히 대처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지난해 11월 순창의 한 병원 의료진은 얼굴 등을 다친 네 살배기 아동을 진료하다 학대가 의심돼 경찰에 신고했지만 출동한 경찰이 아동의 부모에게 신고자가 누군지 밝혀 곤욕을 치렀습니다.

순창경찰서는 해당 경찰관을 외부 전문가들로 구성된 시민감찰위원회에 부친 뒤 징계 수위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전북 순창 아동학대 의심 신고’…경찰, 무혐의 결론
    • 입력 2021-01-11 11:41:41
    • 수정2021-01-11 13:10:34
    사회
지난해 11월 전북 순창에서 아동학대 의심 신고가 접수된 것과 관련해 경찰이 혐의없음으로 사건을 종결했습니다.

순창경찰서는 전북 아동보호전문기관과 함께 네 살배기 아동과 부모에 대해 조사를 벌인 결과 학대 정황을 발견하지 못해 무혐의로 결론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또 이 사건 아동학대 의심 신고자의 신분이 노출된 것을 두고는 재차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아동학대 사건을 다룰 때 보다 신중히 대처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지난해 11월 순창의 한 병원 의료진은 얼굴 등을 다친 네 살배기 아동을 진료하다 학대가 의심돼 경찰에 신고했지만 출동한 경찰이 아동의 부모에게 신고자가 누군지 밝혀 곤욕을 치렀습니다.

순창경찰서는 해당 경찰관을 외부 전문가들로 구성된 시민감찰위원회에 부친 뒤 징계 수위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