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군산·부안·고창 해역 ‘저수온 경보’…서해안 밤새 1cm 눈 예보
입력 2021.01.11 (19:18) 수정 2021.01.11 (21:16)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해양수산부는 연일 이어진 한파로 수온이 떨어진 전북 군산과 부안, 고창지역 해역에 저수온 경보를 발령했습니다.

이들 해역의 수온은 오늘(11) 낮 기준, 2도에서 3.7도 사이로 사흘 이상 4도 이하로 떨어졌습니다.

해수부 국립수산과학원은 저수온 경보가 발령된 해역의 양식어가에 해양환경 어장정보시스템이 제공하는 실시간 수온 정보를 계속 확인하고, 사료급여 중단과 사육시설 점검 등 피해 예방 조치를 당부했습니다.

전북지역에 내려졌던 한파 특보는 오늘(11) 모두 해제됐지만, 오늘과 내일 새벽 사이 서해안 지역과 내륙 일부 지역에는 1cm 안팎의 눈이 예보돼 교통 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 군산·부안·고창 해역 ‘저수온 경보’…서해안 밤새 1cm 눈 예보
    • 입력 2021-01-11 19:18:13
    • 수정2021-01-11 21:16:16
    뉴스7(전주)
해양수산부는 연일 이어진 한파로 수온이 떨어진 전북 군산과 부안, 고창지역 해역에 저수온 경보를 발령했습니다.

이들 해역의 수온은 오늘(11) 낮 기준, 2도에서 3.7도 사이로 사흘 이상 4도 이하로 떨어졌습니다.

해수부 국립수산과학원은 저수온 경보가 발령된 해역의 양식어가에 해양환경 어장정보시스템이 제공하는 실시간 수온 정보를 계속 확인하고, 사료급여 중단과 사육시설 점검 등 피해 예방 조치를 당부했습니다.

전북지역에 내려졌던 한파 특보는 오늘(11) 모두 해제됐지만, 오늘과 내일 새벽 사이 서해안 지역과 내륙 일부 지역에는 1cm 안팎의 눈이 예보돼 교통 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