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보이스피싱 81% “싼 이자로 갈아타세요”
입력 2021.01.12 (07:39) 수정 2021.01.12 (08:55)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해 전라북도에서 발생한 전화금융사기 10건 가운데 8건은 '대출 사기형' 범죄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북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한 해 동안 전북에서 발생한 전화금융사기 범죄는 6백21건으로, 모두 백23억여 원의 피해가 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 가운데 싼 이자로 대출해주겠다고 속여 돈을 가로채는 '대출 사기형'이 5백3건으로 81%에 달했습니다.

다만, 전체 범죄 건수와 피해 금액은 1년 전인 2019년 970건, 155억여 원에 비해 각각 36%와 20% 감소했습니다.
  • 지난해 보이스피싱 81% “싼 이자로 갈아타세요”
    • 입력 2021-01-12 07:39:10
    • 수정2021-01-12 08:55:41
    뉴스광장(전주)
지난해 전라북도에서 발생한 전화금융사기 10건 가운데 8건은 '대출 사기형' 범죄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북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한 해 동안 전북에서 발생한 전화금융사기 범죄는 6백21건으로, 모두 백23억여 원의 피해가 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 가운데 싼 이자로 대출해주겠다고 속여 돈을 가로채는 '대출 사기형'이 5백3건으로 81%에 달했습니다.

다만, 전체 범죄 건수와 피해 금액은 1년 전인 2019년 970건, 155억여 원에 비해 각각 36%와 20% 감소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