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기중앙회, 소상공인 ‘노란우산’ 이율 개선
입력 2021.01.12 (08:25) 수정 2021.01.12 (08:57) 뉴스광장(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중소기업중앙회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폐업이나 퇴직에 대비한 금융상품인 노란우산의 이자율을 개선합니다.

소상공인이 폐업을 하거나 사망할 경우 그동안 납입한 금액을 돌려 받을 때 이자율을 종전 2.4%에서 2.5%로 인상했습니다.

또 소상공인이 납부한 금액 안에서 운영자금을 대출할 경우에는 대출 금리를 기존 2.9%에서 2.8%로 0.1%포인트 인하했습니다.
  • 중기중앙회, 소상공인 ‘노란우산’ 이율 개선
    • 입력 2021-01-12 08:25:48
    • 수정2021-01-12 08:57:06
    뉴스광장(대구)
중소기업중앙회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폐업이나 퇴직에 대비한 금융상품인 노란우산의 이자율을 개선합니다.

소상공인이 폐업을 하거나 사망할 경우 그동안 납입한 금액을 돌려 받을 때 이자율을 종전 2.4%에서 2.5%로 인상했습니다.

또 소상공인이 납부한 금액 안에서 운영자금을 대출할 경우에는 대출 금리를 기존 2.9%에서 2.8%로 0.1%포인트 인하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