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 노동계, ‘중대재해법’ 비판…“반쪽짜리 법”
입력 2021.01.12 (09:58) 수정 2021.01.12 (10:05)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노동계와 시민사회단체 등으로 구성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울산운동본부가 국회에서 통과된 ‘중대재해법’을 두고 ‘반쪽짜리 법’이라며 비판했습니다.

울산운동본부는 기자회견을 열고, 경영책임자 처벌과 하청 노동자 사고에 대한 원청 처벌 등이 담겼지만, 법 적용 대상에 5인 미만 사업장이 제외됐을 뿐만 아니라 50인 미만 사업장도 적용이 유예됐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 울산 노동계, ‘중대재해법’ 비판…“반쪽짜리 법”
    • 입력 2021-01-12 09:58:24
    • 수정2021-01-12 10:05:17
    930뉴스(울산)
노동계와 시민사회단체 등으로 구성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울산운동본부가 국회에서 통과된 ‘중대재해법’을 두고 ‘반쪽짜리 법’이라며 비판했습니다.

울산운동본부는 기자회견을 열고, 경영책임자 처벌과 하청 노동자 사고에 대한 원청 처벌 등이 담겼지만, 법 적용 대상에 5인 미만 사업장이 제외됐을 뿐만 아니라 50인 미만 사업장도 적용이 유예됐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