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임기말 트럼프, 유럽에 관세폭탄 시행…최고 25%
입력 2021.01.12 (10:09) 수정 2021.01.12 (10:21) 국제
미국이 프랑스, 독일산 수입품에 예고했던 추가 관세를 오는 12일(현지시간)부터 부과한다고 밝혔습니다.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미 세관국경보호국(CBP)은 공지를 통해 12일 0시 01분부터 이같이 적용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공지에 따르면 프랑스와 독일에서 수입해오는 항공 부품에는 15%, 와인 등에는 25% 추가 관세가 부과됩니다.

이번 조치는 미국이 유럽 항공기 제작사 에어버스를 둘러싸고 제기한 보조금 분쟁의 일환입니다.
.
앞서 미 무역대표부(USTR)는 지난해 12월 30일 이같은 관세 부과를 예고했다. 당시 USTR은 유럽연합(EU)에 관세 시정을 요구했다가 받아들여지지 않은 데 따른 맞대응 조치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미 무역대표부는 그러면서 관세 부과가 시행되는 시점 등은 추후 공개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미국과 EU는 16년 간 항공기 제작사 보조금 문제를 둘러싸고 세계무역기구(WTO)를 오가며 갈등을 빚고 있습니다.
  • 임기말 트럼프, 유럽에 관세폭탄 시행…최고 25%
    • 입력 2021-01-12 10:09:00
    • 수정2021-01-12 10:21:26
    국제
미국이 프랑스, 독일산 수입품에 예고했던 추가 관세를 오는 12일(현지시간)부터 부과한다고 밝혔습니다.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미 세관국경보호국(CBP)은 공지를 통해 12일 0시 01분부터 이같이 적용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공지에 따르면 프랑스와 독일에서 수입해오는 항공 부품에는 15%, 와인 등에는 25% 추가 관세가 부과됩니다.

이번 조치는 미국이 유럽 항공기 제작사 에어버스를 둘러싸고 제기한 보조금 분쟁의 일환입니다.
.
앞서 미 무역대표부(USTR)는 지난해 12월 30일 이같은 관세 부과를 예고했다. 당시 USTR은 유럽연합(EU)에 관세 시정을 요구했다가 받아들여지지 않은 데 따른 맞대응 조치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미 무역대표부는 그러면서 관세 부과가 시행되는 시점 등은 추후 공개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미국과 EU는 16년 간 항공기 제작사 보조금 문제를 둘러싸고 세계무역기구(WTO)를 오가며 갈등을 빚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