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역 근로자 임금, 수도권의 80% 수준
입력 2021.01.12 (19:56) 수정 2021.01.12 (20:34)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구경북의 근로자들의 임금이 수도권 근로자의 80% 수준에 그치고 있습니다.

국세청 통계연감 자료를 보면 지난 2019년 기준 1명당 연평균 근로소득은 대구가 3천454만 원, 경북 3천502만 원이었습니다.

이는 서울과 경기 근로자 임금의 약 86% 수준에 불과했습니다.
  • 지역 근로자 임금, 수도권의 80% 수준
    • 입력 2021-01-12 19:56:48
    • 수정2021-01-12 20:34:52
    뉴스7(대구)
대구경북의 근로자들의 임금이 수도권 근로자의 80% 수준에 그치고 있습니다.

국세청 통계연감 자료를 보면 지난 2019년 기준 1명당 연평균 근로소득은 대구가 3천454만 원, 경북 3천502만 원이었습니다.

이는 서울과 경기 근로자 임금의 약 86% 수준에 불과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