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앵커] 길 잃은 내복 아이, 엄마 찾아준 비결은 ‘관심’
입력 2021.01.12 (21:41) 수정 2021.01.12 (21:5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공교롭게도 같은 날, 서울의 한 편의점 근처에서도 길 잃은 아이가 발견됐습니다.

추운 날씨에 역시 내복 차림이었는데요.

다행히 지나가던 한 젊은 부부가 아이의 차가운 손발을 녹여준 뒤 곧바로 신고해 보호자를 찾아줬습니다.

“우는 아이를 그냥 지나치는 행인들이 많아 안타까웠다.”

이 젊은 부부의 얘기입니다.

이번 일뿐만 아니라, 정인이 사건에 대해서도 “비난으로만 끝낼 게 아니라, 이웃에 대한 작은 관심으로 이어지면 좋겠다”는 말을 전했습니다.
  • [앵커] 길 잃은 내복 아이, 엄마 찾아준 비결은 ‘관심’
    • 입력 2021-01-12 21:41:11
    • 수정2021-01-12 21:50:19
    뉴스 9
공교롭게도 같은 날, 서울의 한 편의점 근처에서도 길 잃은 아이가 발견됐습니다.

추운 날씨에 역시 내복 차림이었는데요.

다행히 지나가던 한 젊은 부부가 아이의 차가운 손발을 녹여준 뒤 곧바로 신고해 보호자를 찾아줬습니다.

“우는 아이를 그냥 지나치는 행인들이 많아 안타까웠다.”

이 젊은 부부의 얘기입니다.

이번 일뿐만 아니라, 정인이 사건에 대해서도 “비난으로만 끝낼 게 아니라, 이웃에 대한 작은 관심으로 이어지면 좋겠다”는 말을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