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동청, 사망사고 사업장 관리·감독 부실”
입력 2021.01.12 (21:44) 수정 2021.01.12 (21:50)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민주노총 광주지역본부는 오늘(12일) 광주지방고용노동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광주의 한 폐플라스틱 재생공장에서 발생한 노동자 사망사고와 관련해 노동청의 관리 감독이 부실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민주노총은 최소한의 안전장치와 안전 지침, 당국의 관리 감독이 제대로 이뤄졌다면 사고를 방지할 수 있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 “노동청, 사망사고 사업장 관리·감독 부실”
    • 입력 2021-01-12 21:44:16
    • 수정2021-01-12 21:50:34
    뉴스9(광주)
민주노총 광주지역본부는 오늘(12일) 광주지방고용노동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광주의 한 폐플라스틱 재생공장에서 발생한 노동자 사망사고와 관련해 노동청의 관리 감독이 부실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민주노총은 최소한의 안전장치와 안전 지침, 당국의 관리 감독이 제대로 이뤄졌다면 사고를 방지할 수 있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