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시·도민 83% “코로나 예방 위해 종교활동 규제”
입력 2021.01.12 (21:48) 수정 2021.01.12 (21:56)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시도민 10명 가운데 8명이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종교활동 등에 대한 규제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광주전남연구원이 지난달 14일부터 시도민 천 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인식조사를 진행한 결과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종교활동 등 집회 개최를 강력 규제해야 한다는 응답이 65.5%, 규제해야 한다가 17.6%에 달했습니다.
  • 시·도민 83% “코로나 예방 위해 종교활동 규제”
    • 입력 2021-01-12 21:48:32
    • 수정2021-01-12 21:56:33
    뉴스9(광주)
시도민 10명 가운데 8명이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종교활동 등에 대한 규제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광주전남연구원이 지난달 14일부터 시도민 천 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인식조사를 진행한 결과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종교활동 등 집회 개최를 강력 규제해야 한다는 응답이 65.5%, 규제해야 한다가 17.6%에 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