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남 천안 산란계 농장서 고병원성 AI 의심신고
입력 2021.01.13 (15:18) 수정 2021.01.13 (15:27) 경제
충남 천안의 한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의심사례가 신고됐습니다. 고병원성 검사 결과는 1~3일 후 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오늘(13일)조류인플루엔자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충남 천안의 한 산란계 농장에서 닭이 폐사하는 등의 의심신고를 받고 간이검사한 결과, 항원이 검출돼 고병원성 여부를 가리기 위한 추가 검사를 의뢰했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농장에선 8만 3천 마리의 닭을 사육 중이었습니다.

정부는 의심신고가 접수된 즉시 해당 농장 출입 통제와 역학조사, 반경 10km 내 농장 이동 제한 및 예찰, 검사 등 선제적 방역조치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정부 관계자는 "전국 농장주는 차량·사람·장비 소독, 장화 갈아신기 등 방역수칙을 반드시 실천하고, 사육 가금에서 이상 여부가 확인되면 즉시 방역당국으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충남 천안 산란계 농장서 고병원성 AI 의심신고
    • 입력 2021-01-13 15:18:23
    • 수정2021-01-13 15:27:09
    경제
충남 천안의 한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의심사례가 신고됐습니다. 고병원성 검사 결과는 1~3일 후 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오늘(13일)조류인플루엔자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충남 천안의 한 산란계 농장에서 닭이 폐사하는 등의 의심신고를 받고 간이검사한 결과, 항원이 검출돼 고병원성 여부를 가리기 위한 추가 검사를 의뢰했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농장에선 8만 3천 마리의 닭을 사육 중이었습니다.

정부는 의심신고가 접수된 즉시 해당 농장 출입 통제와 역학조사, 반경 10km 내 농장 이동 제한 및 예찰, 검사 등 선제적 방역조치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정부 관계자는 "전국 농장주는 차량·사람·장비 소독, 장화 갈아신기 등 방역수칙을 반드시 실천하고, 사육 가금에서 이상 여부가 확인되면 즉시 방역당국으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