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서울시, 임시선별검사소 운영 3주 연장
입력 2021.01.13 (17:49) 수정 2021.01.13 (17:59) 사회
서울시가 오는 17일까지 예정된 임시선별검사소 운영을 3주간 더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서울시 관계자는 "지금은 대규모 집단감염보다 일상 속에서 감염 확산이 많기 때문에 접근성이 좋고 익명검사 방식인 임시 선별검사소가 필요하다고 판단해 운영 연장을 결정했다"고 말했습니다.

서울 내 임시선별검사소는 지난해 12월 14일부터 지하철역 등 유동인구가 많은 곳에 설치돼 운영됐습니다.

당초 3주간 운영될 예정이었으나 이달 17일로 한차례 연장됐고, 이번 2차 연장으로 다음 달 7일까지 운영됩니다. 다만, 현재 25개 자치구에서 56곳에 마련된 임시선별검사소 운영 장소는 일부 조정될 수 있습니다.

어제(12일)까지 서울 지역 임시선별검사소에서 51만 922명이 검사를 받았고, 1,623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 서울시, 임시선별검사소 운영 3주 연장
    • 입력 2021-01-13 17:49:48
    • 수정2021-01-13 17:59:46
    사회
서울시가 오는 17일까지 예정된 임시선별검사소 운영을 3주간 더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서울시 관계자는 "지금은 대규모 집단감염보다 일상 속에서 감염 확산이 많기 때문에 접근성이 좋고 익명검사 방식인 임시 선별검사소가 필요하다고 판단해 운영 연장을 결정했다"고 말했습니다.

서울 내 임시선별검사소는 지난해 12월 14일부터 지하철역 등 유동인구가 많은 곳에 설치돼 운영됐습니다.

당초 3주간 운영될 예정이었으나 이달 17일로 한차례 연장됐고, 이번 2차 연장으로 다음 달 7일까지 운영됩니다. 다만, 현재 25개 자치구에서 56곳에 마련된 임시선별검사소 운영 장소는 일부 조정될 수 있습니다.

어제(12일)까지 서울 지역 임시선별검사소에서 51만 922명이 검사를 받았고, 1,623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