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염주수영장 강사 “광주시, 고용 불안 해결해야”
입력 2021.01.13 (21:52) 수정 2021.01.13 (21:56)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광주도시공사 수영지도강사지회는 오늘 광주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염주실내수영장 강사들의 고용 안정 요구에 대해 광주시가 빨리 해결에 나서 달라고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2013년 수영강사들의 신분을 계약직에서 개인사업자로 바꾸는 방안을 광주시가 승인해 주면서 근본적인 고용 불안이 시작됐다며 사태의 책임이 광주시에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 염주수영장 강사 “광주시, 고용 불안 해결해야”
    • 입력 2021-01-13 21:52:04
    • 수정2021-01-13 21:56:17
    뉴스9(광주)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광주도시공사 수영지도강사지회는 오늘 광주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염주실내수영장 강사들의 고용 안정 요구에 대해 광주시가 빨리 해결에 나서 달라고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2013년 수영강사들의 신분을 계약직에서 개인사업자로 바꾸는 방안을 광주시가 승인해 주면서 근본적인 고용 불안이 시작됐다며 사태의 책임이 광주시에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