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외국인 직접투자 7년 만에 최저…“코로나19 영향”
입력 2021.01.14 (09:48) 수정 2021.01.14 (10:40)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코로나19 여파로 지난해 울산의 외국인 투자 실적이 7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 집계 결과, 지난해 신고 기준 울산지역 외국인 직접 투자액은 1억 7천 5백만 달러로, 2019년에 비해 78%나 급감하며 7년만에 2억 달러를 밑돌았습니다.

이는 코로나 확산에 따른 경제 불확실성이 지속되면서 해외 투자자들의 투자심리가 위축된 탓으로 풀이됩니다.
  • 지난해 외국인 직접투자 7년 만에 최저…“코로나19 영향”
    • 입력 2021-01-14 09:48:43
    • 수정2021-01-14 10:40:30
    930뉴스(울산)
코로나19 여파로 지난해 울산의 외국인 투자 실적이 7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 집계 결과, 지난해 신고 기준 울산지역 외국인 직접 투자액은 1억 7천 5백만 달러로, 2019년에 비해 78%나 급감하며 7년만에 2억 달러를 밑돌았습니다.

이는 코로나 확산에 따른 경제 불확실성이 지속되면서 해외 투자자들의 투자심리가 위축된 탓으로 풀이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