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 당국 ‘터치스크린 오작동’ 테슬라 약 16만대 리콜 요구
입력 2021.01.14 (10:01) 수정 2021.01.14 (10:11) 국제
미국 교통안전국(NHTSA)이 13일(현지시간) 전기차 제조업체 테슬라의 모델S와 모델X 차량 15만8천대에 대해 리콜을 요구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미 교통안전국은 테슬라에 보낸 리콜 요청 서한을 통해 이들 차량의 미디어 컨트롤 유닛(MCU) 결함이 터치스크린 오작동으로 이어져 사고 위험을 초래할 수 있다고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미 교통안전국은 터치스크린 오작동은 후방 및 백업 카메라의 이미지 구현 실패 등 심각한 안전 문제를 낳을 수 있으며 운전자가 인지하지 못한 상태에서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 등의 각종 경고 기능 훼손으로 충돌 사고로 이어질 수도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리콜 대상 차량은 2012~2018년산 모델S와 2016~2018년산 모델X 입니다.
  • 미 당국 ‘터치스크린 오작동’ 테슬라 약 16만대 리콜 요구
    • 입력 2021-01-14 10:01:45
    • 수정2021-01-14 10:11:35
    국제
미국 교통안전국(NHTSA)이 13일(현지시간) 전기차 제조업체 테슬라의 모델S와 모델X 차량 15만8천대에 대해 리콜을 요구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미 교통안전국은 테슬라에 보낸 리콜 요청 서한을 통해 이들 차량의 미디어 컨트롤 유닛(MCU) 결함이 터치스크린 오작동으로 이어져 사고 위험을 초래할 수 있다고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미 교통안전국은 터치스크린 오작동은 후방 및 백업 카메라의 이미지 구현 실패 등 심각한 안전 문제를 낳을 수 있으며 운전자가 인지하지 못한 상태에서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 등의 각종 경고 기능 훼손으로 충돌 사고로 이어질 수도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리콜 대상 차량은 2012~2018년산 모델S와 2016~2018년산 모델X 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