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원 모 병원 관련 확진자 늘어…전북 누적 965명
입력 2021.01.14 (21:43) 수정 2021.01.14 (21:45)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북에서는 밤사이 4명이 확진돼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9백65명으로 늘었습니다.

10명이 넘는 확진자가 발생했던 남원의 한 병원 관련 접촉자로 분류돼 격리 중이던 간병인과 입원 환자 등 3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군산에서는 기존 확진자의 가족 1명이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전라북도는 경북 상주 열방센터를 다녀오거나 관련자와 접촉한 도민이 88명으로 조사됐다며, 연락되지 않거나 검사를 거부할 경우 경찰과 협조해 검사받을 수 있도록 조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요양시설 확진자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순창요양병원의 병동 2곳은 시설 정비를 마치고 오늘(14)부터 환자 입원과 관리를 맡습니다.
  • 남원 모 병원 관련 확진자 늘어…전북 누적 965명
    • 입력 2021-01-14 21:43:05
    • 수정2021-01-14 21:45:15
    뉴스9(전주)
전북에서는 밤사이 4명이 확진돼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9백65명으로 늘었습니다.

10명이 넘는 확진자가 발생했던 남원의 한 병원 관련 접촉자로 분류돼 격리 중이던 간병인과 입원 환자 등 3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군산에서는 기존 확진자의 가족 1명이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전라북도는 경북 상주 열방센터를 다녀오거나 관련자와 접촉한 도민이 88명으로 조사됐다며, 연락되지 않거나 검사를 거부할 경우 경찰과 협조해 검사받을 수 있도록 조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요양시설 확진자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순창요양병원의 병동 2곳은 시설 정비를 마치고 오늘(14)부터 환자 입원과 관리를 맡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