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읍 종오리 농장 AI ‘고병원성’…전북 12번째
입력 2021.01.14 (21:51) 수정 2021.01.14 (21:57)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라북도는 어제(13) 정읍시 정우면 종오리 농장에서 발견된 H5형 AI 항원이 고병원성으로 확진됐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11월 이후 전북에서는 12번째 발생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로, 전라북도는 반경 3킬로미터 안 농장 3곳의 가금류 22만 마리를 긴급 처분할 예정입니다.

또, 반경 10킬로미터 안 농장에 대해서는 한 달간 이동 제한과 긴급 일제검사를, 그리고 정읍의 모든 가금농장에 대해서는 7일간 이동을 제한하기로 했습니다.

전라북도는 더욱 강력한 방역을 위해 오는 27일까지 2주 동안 매일 가금농장에 대한 일제 소독에 나섭니다.
  • 정읍 종오리 농장 AI ‘고병원성’…전북 12번째
    • 입력 2021-01-14 21:51:17
    • 수정2021-01-14 21:57:02
    뉴스9(전주)
전라북도는 어제(13) 정읍시 정우면 종오리 농장에서 발견된 H5형 AI 항원이 고병원성으로 확진됐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11월 이후 전북에서는 12번째 발생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로, 전라북도는 반경 3킬로미터 안 농장 3곳의 가금류 22만 마리를 긴급 처분할 예정입니다.

또, 반경 10킬로미터 안 농장에 대해서는 한 달간 이동 제한과 긴급 일제검사를, 그리고 정읍의 모든 가금농장에 대해서는 7일간 이동을 제한하기로 했습니다.

전라북도는 더욱 강력한 방역을 위해 오는 27일까지 2주 동안 매일 가금농장에 대한 일제 소독에 나섭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