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천안·홍성 고병원성 AI 확진…시군 전지역 이동제한
입력 2021.01.14 (21:56) 수정 2021.01.14 (22:01) 뉴스9(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천안과 홍성에서 발생한 조류인플루엔자가 모두 고병원성으로 확진됐습니다.

천안시는 이에 따라 해당 농장에서 사육중인 닭 8만3천 마리를 매몰 처분하고, 반경 3km내 가금류 59만 마리도 긴급 처분할 계획입니다.

홍성군도 구항면의 종계 농장이 고병원성으로 확인됨에 따라 해당 농장 반경 3km 안의 가금류를 모두 매몰처분하기로 했습니다.

천안시와 홍성군은 또 반경 10km안의 금류 사육농장은 한 달 동안, 천안과 홍성 전역의 가금류 농장에 대해서는 일주일 동안 각각 이동 제한 명령을 내렸습니다.
  • 천안·홍성 고병원성 AI 확진…시군 전지역 이동제한
    • 입력 2021-01-14 21:56:20
    • 수정2021-01-14 22:01:13
    뉴스9(대전)
천안과 홍성에서 발생한 조류인플루엔자가 모두 고병원성으로 확진됐습니다.

천안시는 이에 따라 해당 농장에서 사육중인 닭 8만3천 마리를 매몰 처분하고, 반경 3km내 가금류 59만 마리도 긴급 처분할 계획입니다.

홍성군도 구항면의 종계 농장이 고병원성으로 확인됨에 따라 해당 농장 반경 3km 안의 가금류를 모두 매몰처분하기로 했습니다.

천안시와 홍성군은 또 반경 10km안의 금류 사육농장은 한 달 동안, 천안과 홍성 전역의 가금류 농장에 대해서는 일주일 동안 각각 이동 제한 명령을 내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