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WHO “코로나19 백신 95%, 10개국에만 배분”
입력 2021.01.15 (23:50) 수정 2021.01.15 (23:52) 국제
세계보건기구, WHO가 전 세계에 지금까지 공급된 코로나19 백신 2천350만 회분 중 95%가 10개국에만 배분됐다고 비판했다고 독일 일간 타게스슈피겔 등이 전했습니다.

현재 백신 접종이 이뤄지고 있는 국가는 독일, 이스라엘, 이탈리아, 스페인, 영국, 미국, 중국, 러시아 등으로 추산됐습니다.

한스 클루게 WHO 유럽 담당 국장은 14일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연 기자회견에서 "바이러스 확산을 효과적으로 막기 위해서는 백신이 저소득국가나 가난한 국가 등에 골고루 배분돼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는 WHO가 참여 중인 코백스 퍼실러티는 모든 국가에 백신이 배분되도록 노력 중이라면서, 공헌이 가능한 모든 국가가 백신 기부에 참여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코백스 퍼실러티의 목표는 전 세계 92개 최빈국에 코로나19 백신을 공급하는 것입니다.

코백스 퍼실러티의 지원을 받는 국가들에서 백신 접종은 다음 달 시작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 WHO “코로나19 백신 95%, 10개국에만 배분”
    • 입력 2021-01-15 23:50:04
    • 수정2021-01-15 23:52:14
    국제
세계보건기구, WHO가 전 세계에 지금까지 공급된 코로나19 백신 2천350만 회분 중 95%가 10개국에만 배분됐다고 비판했다고 독일 일간 타게스슈피겔 등이 전했습니다.

현재 백신 접종이 이뤄지고 있는 국가는 독일, 이스라엘, 이탈리아, 스페인, 영국, 미국, 중국, 러시아 등으로 추산됐습니다.

한스 클루게 WHO 유럽 담당 국장은 14일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연 기자회견에서 "바이러스 확산을 효과적으로 막기 위해서는 백신이 저소득국가나 가난한 국가 등에 골고루 배분돼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는 WHO가 참여 중인 코백스 퍼실러티는 모든 국가에 백신이 배분되도록 노력 중이라면서, 공헌이 가능한 모든 국가가 백신 기부에 참여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코백스 퍼실러티의 목표는 전 세계 92개 최빈국에 코로나19 백신을 공급하는 것입니다.

코백스 퍼실러티의 지원을 받는 국가들에서 백신 접종은 다음 달 시작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