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정 총리 “격리치료병동 최대한 지원…백신 접종 시행착오 없어야”
입력 2021.01.16 (15:15) 수정 2021.01.16 (15:16) 정치
정세균 국무총리가 오늘(16일)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격리치료병동을 방문하고, 백신접종센터 준비 상황을 점검했습니다.

격리치료 병동은 국립중앙의료원이 지난해 11월 반환된 주한미군 공병단부지에 마련한 시설로, 다음주 월요일부터 운영을 시작합니다.

정 총리는 해당 병동을 열게 된 것에 대해, “부지를 돌려 받은 지 불과 한 달여 만에 이런 시설을 준비할 수 있었던 것은 관계 기관간 협업의 놀라운 힘”이라며 국방부와 복지부, 국립중앙의료원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표했습니다.

정 총리는 또 “격리치료병동이 조속히 제 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중수본에서 인력과 장비를 최대한 지원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와 함께 정 총리는 백신접종센터 준비 상황을 둘러본 뒤, “국립중앙의료원 바로 옆 센터에서 백신을 맞고, 접종 후 이상반응을 관찰할 수 있게 됐다”고 평가했습니다.

백신 접종에 대해서는 “미국·영국 등 우리보다 먼저 백신접종을 시작한 나라들이 겪는 어려움을 반면교사로 삼아 실제 접종이 시작되면 그런 시행착오를 겪지 않도록 지혜롭게 대처해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 정 총리 “격리치료병동 최대한 지원…백신 접종 시행착오 없어야”
    • 입력 2021-01-16 15:15:19
    • 수정2021-01-16 15:16:41
    정치
정세균 국무총리가 오늘(16일)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격리치료병동을 방문하고, 백신접종센터 준비 상황을 점검했습니다.

격리치료 병동은 국립중앙의료원이 지난해 11월 반환된 주한미군 공병단부지에 마련한 시설로, 다음주 월요일부터 운영을 시작합니다.

정 총리는 해당 병동을 열게 된 것에 대해, “부지를 돌려 받은 지 불과 한 달여 만에 이런 시설을 준비할 수 있었던 것은 관계 기관간 협업의 놀라운 힘”이라며 국방부와 복지부, 국립중앙의료원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표했습니다.

정 총리는 또 “격리치료병동이 조속히 제 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중수본에서 인력과 장비를 최대한 지원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와 함께 정 총리는 백신접종센터 준비 상황을 둘러본 뒤, “국립중앙의료원 바로 옆 센터에서 백신을 맞고, 접종 후 이상반응을 관찰할 수 있게 됐다”고 평가했습니다.

백신 접종에 대해서는 “미국·영국 등 우리보다 먼저 백신접종을 시작한 나라들이 겪는 어려움을 반면교사로 삼아 실제 접종이 시작되면 그런 시행착오를 겪지 않도록 지혜롭게 대처해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코로나19 3차 대유행 특집' 바로가기
http://news.kbs.co.kr/special/coronaSpecialMain.html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