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관 사칭’ 전화금융사기 조직원 덜미
입력 2021.01.22 (21:47) 수정 2021.01.22 (21:54)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청주 흥덕경찰서는 경찰관을 사칭해 수천만 원의 돈을 가로채려 한 전화금융사기 조직의 현금 수거책인 필리핀 국적의 불법체류자, 42살 A 씨를 사기 미수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오늘 오전 11시 10분쯤, 청주시 복대동의 한 주택가에서 피해자에게 현금 2천만 원을 가로채려다 체포됐습니다.
  • ‘경찰관 사칭’ 전화금융사기 조직원 덜미
    • 입력 2021-01-22 21:47:15
    • 수정2021-01-22 21:54:47
    뉴스9(청주)
청주 흥덕경찰서는 경찰관을 사칭해 수천만 원의 돈을 가로채려 한 전화금융사기 조직의 현금 수거책인 필리핀 국적의 불법체류자, 42살 A 씨를 사기 미수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오늘 오전 11시 10분쯤, 청주시 복대동의 한 주택가에서 피해자에게 현금 2천만 원을 가로채려다 체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