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현직 경찰관이 사건 무마 대가로 억대 금품 요구”
입력 2021.01.22 (21:49) 수정 2021.01.22 (22:04)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사건을 무마해 준다며 억대의 금품을 요구한 혐의로 전,현직 경찰관이 기소되거나 구속됐습니다.

서윤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전, 현직 경찰관이 얽힌 비리 의혹을 수사해온 전주지검은 전직 경찰관 A 씨를 재판에 넘겼습니다.

검찰이 밝힌 혐의는 두 가지.

A 씨가 지난해 10월 현직 경찰관과 공모한 뒤 사건 무마 명목으로 사건 관계인들에게 1억 원을 받기로 약속했다는 것과, 그에 앞서 현직 경찰관이 수사 중인 사건에 관한 청탁과 알선 명목으로 백만 원을 받았다는 것입니다.

전북의 한 경찰서 수사 부서에서 퇴직한 A 씨는 이달 초부터 구속된 상태.

앞서 A 씨와 공모한 혐의를 받는 전북경찰청 소속 현직 경찰관도 구속됐습니다.

검찰은 구속 전 현직 경찰관이 근무했던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했습니다.

경찰 내부에서는 아직 혐의일 뿐이고 설령 사실로 확인된다 해도 개인의 일탈이라는 입장입니다.

전북경찰청은 이번 의혹이 불거진 뒤 사건 관계인 접촉 금지와 수사부서에 대한 무기한 특별감찰을 지시했습니다.

KBS 뉴스 서윤덕입니다.

촬영기자:한문현/그래픽:최희태
  • “전·현직 경찰관이 사건 무마 대가로 억대 금품 요구”
    • 입력 2021-01-22 21:49:49
    • 수정2021-01-22 22:04:19
    뉴스9(전주)
[앵커]

사건을 무마해 준다며 억대의 금품을 요구한 혐의로 전,현직 경찰관이 기소되거나 구속됐습니다.

서윤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전, 현직 경찰관이 얽힌 비리 의혹을 수사해온 전주지검은 전직 경찰관 A 씨를 재판에 넘겼습니다.

검찰이 밝힌 혐의는 두 가지.

A 씨가 지난해 10월 현직 경찰관과 공모한 뒤 사건 무마 명목으로 사건 관계인들에게 1억 원을 받기로 약속했다는 것과, 그에 앞서 현직 경찰관이 수사 중인 사건에 관한 청탁과 알선 명목으로 백만 원을 받았다는 것입니다.

전북의 한 경찰서 수사 부서에서 퇴직한 A 씨는 이달 초부터 구속된 상태.

앞서 A 씨와 공모한 혐의를 받는 전북경찰청 소속 현직 경찰관도 구속됐습니다.

검찰은 구속 전 현직 경찰관이 근무했던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했습니다.

경찰 내부에서는 아직 혐의일 뿐이고 설령 사실로 확인된다 해도 개인의 일탈이라는 입장입니다.

전북경찰청은 이번 의혹이 불거진 뒤 사건 관계인 접촉 금지와 수사부서에 대한 무기한 특별감찰을 지시했습니다.

KBS 뉴스 서윤덕입니다.

촬영기자:한문현/그래픽:최희태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