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로나19 위기 속 대구 ‘물 기업’ 성장세
입력 2021.01.22 (21:58) 수정 2021.01.22 (22:03) 뉴스9(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코로나19의 경제위기 속에서도 대구 물산업클러스터 입주기업들의 성장세가 두드러지고 있습니다.

수질계측기를 최초로 국산화한 썬텍엔지니어링은 지난해 매출액이 105억 원으로 전년 대비 88% 증가했습니다.

여과장치 전문기업 미드니도 지난해 매출액이 60억 원으로 1년 전보다 77% 늘었습니다.

이런 가운데 대구시는 올해 공공구매 지원과 온라인 수출상담회 등 물산업클러스터 입주기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 코로나19 위기 속 대구 ‘물 기업’ 성장세
    • 입력 2021-01-22 21:58:28
    • 수정2021-01-22 22:03:44
    뉴스9(대구)
코로나19의 경제위기 속에서도 대구 물산업클러스터 입주기업들의 성장세가 두드러지고 있습니다.

수질계측기를 최초로 국산화한 썬텍엔지니어링은 지난해 매출액이 105억 원으로 전년 대비 88% 증가했습니다.

여과장치 전문기업 미드니도 지난해 매출액이 60억 원으로 1년 전보다 77% 늘었습니다.

이런 가운데 대구시는 올해 공공구매 지원과 온라인 수출상담회 등 물산업클러스터 입주기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