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이 성장앨범 못 받았어요”…피해 계속, 예방법은?
입력 2021.01.25 (06:52) 수정 2021.01.25 (06:5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출산 직전, 엄마가 만삭일 때부터 아이 돌 무렵까지 사진을 '성장앨범'으로 제작하는 분들, 많으실 텐데요.

사진관에 돈을 낸 뒤 몇 번 찍고, 앨범을 제때 받지 못하는 피해가 해마다 수백 건에 이르고 있습니다.

이유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한 사진관에서 아이의 성장앨범을 만들기로 한 33살 오 모 씨.

89만 원을 미리 내면 앨범과 액자까지 만들어준다는 말에 2018년, 만삭 때부터 아이 돌까지 다섯 차례 사진을 찍었습니다.

하지만 아이가 4살이 되도록 앨범을 받지 못하고 있습니다.

[성장앨범 피해 소비자 : "둘째한테 갓난아기로 가라고 할 수가 없잖아요. 지금 당장 다시 찍으려고 해도 못 돌아가잖아요. 그게 제일 답답한 거예요."]

인터넷 맘 카페 등에는 이 사진관에서 비슷한 피해를 당했다는 글이 30여 건이 넘습니다.

고소장 제출을 생각한 피해자들도 있지만 이 또한 여의치 않습니다.

경찰이, 사진관 업주가 거세게 항의하는 일부 피해자에게 뒤늦게 앨범을 제작해주는 등 변제하는 경우, 사기죄 성립이 어렵다고 한 것입니다.

최근 5년 동안 자녀 성장 앨범과 관련해 사기 피해를 입었다는 신고는 전국적으로 천 3백여 건에 이릅니다.

소비자원은 피해를 당하지 않으려면 계약 전, 믿을만한 업체인지 살피고 앨범을 약속대로 받지 못할 경우 돈을 돌려받는 절차를 확인해야 한다고 말합니다.

[전재범/한국소비자원 소비자상담센터 운영팀장 : "아기 성장 앨범과 관련된 소비자 피해는 매년 200건 이상씩 접수되고 있습니다. 계약하실 때 계약조건들을 좀 더 (꼼꼼하게) 확인하신 후에 계약하시는 게 피해를 예방할 수 있습니다."]

특히 제작 비용은 한꺼번에 미리 내지 말고, 앨범 등을 받을 때 잔금을 치를 것을 조언했습니다.

KBS 뉴스 이유진입니다.

촬영기자:김성은
  • “아이 성장앨범 못 받았어요”…피해 계속, 예방법은?
    • 입력 2021-01-25 06:52:52
    • 수정2021-01-25 06:58:43
    뉴스광장 1부
[앵커]

출산 직전, 엄마가 만삭일 때부터 아이 돌 무렵까지 사진을 '성장앨범'으로 제작하는 분들, 많으실 텐데요.

사진관에 돈을 낸 뒤 몇 번 찍고, 앨범을 제때 받지 못하는 피해가 해마다 수백 건에 이르고 있습니다.

이유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한 사진관에서 아이의 성장앨범을 만들기로 한 33살 오 모 씨.

89만 원을 미리 내면 앨범과 액자까지 만들어준다는 말에 2018년, 만삭 때부터 아이 돌까지 다섯 차례 사진을 찍었습니다.

하지만 아이가 4살이 되도록 앨범을 받지 못하고 있습니다.

[성장앨범 피해 소비자 : "둘째한테 갓난아기로 가라고 할 수가 없잖아요. 지금 당장 다시 찍으려고 해도 못 돌아가잖아요. 그게 제일 답답한 거예요."]

인터넷 맘 카페 등에는 이 사진관에서 비슷한 피해를 당했다는 글이 30여 건이 넘습니다.

고소장 제출을 생각한 피해자들도 있지만 이 또한 여의치 않습니다.

경찰이, 사진관 업주가 거세게 항의하는 일부 피해자에게 뒤늦게 앨범을 제작해주는 등 변제하는 경우, 사기죄 성립이 어렵다고 한 것입니다.

최근 5년 동안 자녀 성장 앨범과 관련해 사기 피해를 입었다는 신고는 전국적으로 천 3백여 건에 이릅니다.

소비자원은 피해를 당하지 않으려면 계약 전, 믿을만한 업체인지 살피고 앨범을 약속대로 받지 못할 경우 돈을 돌려받는 절차를 확인해야 한다고 말합니다.

[전재범/한국소비자원 소비자상담센터 운영팀장 : "아기 성장 앨범과 관련된 소비자 피해는 매년 200건 이상씩 접수되고 있습니다. 계약하실 때 계약조건들을 좀 더 (꼼꼼하게) 확인하신 후에 계약하시는 게 피해를 예방할 수 있습니다."]

특히 제작 비용은 한꺼번에 미리 내지 말고, 앨범 등을 받을 때 잔금을 치를 것을 조언했습니다.

KBS 뉴스 이유진입니다.

촬영기자:김성은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