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로나’ 속 무단 외출 육군 부사관, 고속도로서 만취운전 사고
입력 2021.01.28 (07:29) 수정 2021.01.28 (08:02)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코로나19 확산으로 국방부가 이달 말까지 군 장병의 휴가와 외출을 통제하고 있는데요.

세종시의 한 육군부대 부사관이 무단으로 외출한 것도 모자라 만취 상태로 차를 몰다 사고까지 냈습니다.

성용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경부고속도로 대전터널 출구입니다.

승용차 한 대가 뒤쪽 옆부분이 찌그러진 채 갓길에 세워져 있습니다.

뒤따르던 차량이 앞차를 들이받은 건데 사고를 낸 차량 운전자는 세종시에 있는 육군 모 부대 소속 부사관 A 씨.

A 씨는 지난 22일 밤 9시쯤 부대 내 숙소에서 술을 마신 뒤 렌터카를 몰고 부대를 빠져나왔습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오는 31일까지 전 군에 휴가와 외출 통제 지침이 내려진 상태였지만 외출할 때 부대에 보고하지 않았습니다.

A 씨는 결국 만취 상태로 고속도로를 달리다 부대에서 50km가량 떨어진 곳에서 앞차를 추돌하는 사고를 냈습니다.

사고가 난 뒤 피해 차량 운전자가 A 씨가 횡설수설하는 점을 수상히 여겨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경찰 조사결과 당시 면허 취소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13%의 만취 상태였습니다.

A 씨는 경찰에 과속을 하다가 차선을 변경하는 앞 차량을 미처 피하지 못했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 조사 이후 소속 부대에는 술을 마시다가 부모님이 보고 싶어 외출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A 씨 소속 군부대 관계자 : "현재 경찰 조사 중에 있는데 군으로 이첩되면 사고 경위 등을 면밀히 조사해 관련 법규에 따라 엄정하게 처리할 예정입니다."]

A 씨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한 경찰은 조만간 사건을 군으로 넘길 예정입니다.

KBS 뉴스 성용희입니다.

촬영기자:유민철
  • ‘코로나’ 속 무단 외출 육군 부사관, 고속도로서 만취운전 사고
    • 입력 2021-01-28 07:29:22
    • 수정2021-01-28 08:02:04
    뉴스광장
[앵커]

코로나19 확산으로 국방부가 이달 말까지 군 장병의 휴가와 외출을 통제하고 있는데요.

세종시의 한 육군부대 부사관이 무단으로 외출한 것도 모자라 만취 상태로 차를 몰다 사고까지 냈습니다.

성용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경부고속도로 대전터널 출구입니다.

승용차 한 대가 뒤쪽 옆부분이 찌그러진 채 갓길에 세워져 있습니다.

뒤따르던 차량이 앞차를 들이받은 건데 사고를 낸 차량 운전자는 세종시에 있는 육군 모 부대 소속 부사관 A 씨.

A 씨는 지난 22일 밤 9시쯤 부대 내 숙소에서 술을 마신 뒤 렌터카를 몰고 부대를 빠져나왔습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오는 31일까지 전 군에 휴가와 외출 통제 지침이 내려진 상태였지만 외출할 때 부대에 보고하지 않았습니다.

A 씨는 결국 만취 상태로 고속도로를 달리다 부대에서 50km가량 떨어진 곳에서 앞차를 추돌하는 사고를 냈습니다.

사고가 난 뒤 피해 차량 운전자가 A 씨가 횡설수설하는 점을 수상히 여겨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경찰 조사결과 당시 면허 취소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13%의 만취 상태였습니다.

A 씨는 경찰에 과속을 하다가 차선을 변경하는 앞 차량을 미처 피하지 못했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 조사 이후 소속 부대에는 술을 마시다가 부모님이 보고 싶어 외출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A 씨 소속 군부대 관계자 : "현재 경찰 조사 중에 있는데 군으로 이첩되면 사고 경위 등을 면밀히 조사해 관련 법규에 따라 엄정하게 처리할 예정입니다."]

A 씨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한 경찰은 조만간 사건을 군으로 넘길 예정입니다.

KBS 뉴스 성용희입니다.

촬영기자:유민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