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양준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사의 표명
입력 2021.01.28 (09:58) 수정 2021.01.28 (11:38) 930뉴스(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양준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이 사의를 표명했습니다.

전 집행위원장은 자신의 SNS를 통해 오는 31일, 임기 3년을 마치고 25년간 몸담은 부산국제영화제를 떠난다고 밝혔습니다.

전 위원장은 부산국제영화제를 출범시켰으며 지난 2018년도부터는 집행위원장을 맡아 왔습니다.

차기 집행위원장은 다음달 영화제 총회에서 결정되며 영화계에선 오석근 전 영화진흥위원회 위원장 등이 거론되고 있습니다.
  • 전양준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사의 표명
    • 입력 2021-01-28 09:58:44
    • 수정2021-01-28 11:38:14
    930뉴스(부산)
전양준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이 사의를 표명했습니다.

전 집행위원장은 자신의 SNS를 통해 오는 31일, 임기 3년을 마치고 25년간 몸담은 부산국제영화제를 떠난다고 밝혔습니다.

전 위원장은 부산국제영화제를 출범시켰으며 지난 2018년도부터는 집행위원장을 맡아 왔습니다.

차기 집행위원장은 다음달 영화제 총회에서 결정되며 영화계에선 오석근 전 영화진흥위원회 위원장 등이 거론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