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의용 “한미동맹은 우리 외교 근간…계속 발전시켜야”
입력 2021.01.28 (14:02) 수정 2021.01.28 (14:10) 정치
정의용 외교부 장관 후보자가 '한미 동맹 관계는 우리 외교의 근간'이라며, 이를 계속 발전시키는 게 우리 외교의 가장 중요한 과제 중 하나라고 말했습니다.

정 후보자는 오늘(28일) 오전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인근 사무실 출근길에서 기자들과 만나 "동맹 관계를 보다 건전하고 호혜적으로 계속 발전시켜나가는 것이 우리 외교의 가장 중요한 과제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바이든 미국 행정부 출범 이후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제이크 설리번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에 이어 한미 외교, 국방부 장관 간 통화가 이뤄진 점을 언급하며 "(한미 간) 소통이 신속하게 이뤄지고 있는 것은 매우 고무적"이라고 평가했습니다.

또 블링컨 국무장관 취임 직후 이뤄진 어제(27일) 오전 강경화 장관과의 통화에 대해선 "한미동맹 관계의 발전 방향에 대한 큰 이슈들에 관해 솔직하고 진지한 토의가 있었다고 들었다"고 전했습니다.

정 후보자는 그러면서 "제가 알기로는 한미 양국 정상 간 통화도 곧 이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이러한 것은 한미 양국 정부가 동맹의 가치와 중요성을 충분히 인식하고 있고 또 이를 공유하고 있다는 것을 잘 입증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정 후보자는 한미 정상회담 추진계획 등 취재진의 질문에는 답하지 않았습니다.

국회는 다음 달 5일 정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열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정의용 “한미동맹은 우리 외교 근간…계속 발전시켜야”
    • 입력 2021-01-28 14:02:13
    • 수정2021-01-28 14:10:14
    정치
정의용 외교부 장관 후보자가 '한미 동맹 관계는 우리 외교의 근간'이라며, 이를 계속 발전시키는 게 우리 외교의 가장 중요한 과제 중 하나라고 말했습니다.

정 후보자는 오늘(28일) 오전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인근 사무실 출근길에서 기자들과 만나 "동맹 관계를 보다 건전하고 호혜적으로 계속 발전시켜나가는 것이 우리 외교의 가장 중요한 과제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바이든 미국 행정부 출범 이후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제이크 설리번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에 이어 한미 외교, 국방부 장관 간 통화가 이뤄진 점을 언급하며 "(한미 간) 소통이 신속하게 이뤄지고 있는 것은 매우 고무적"이라고 평가했습니다.

또 블링컨 국무장관 취임 직후 이뤄진 어제(27일) 오전 강경화 장관과의 통화에 대해선 "한미동맹 관계의 발전 방향에 대한 큰 이슈들에 관해 솔직하고 진지한 토의가 있었다고 들었다"고 전했습니다.

정 후보자는 그러면서 "제가 알기로는 한미 양국 정상 간 통화도 곧 이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이러한 것은 한미 양국 정부가 동맹의 가치와 중요성을 충분히 인식하고 있고 또 이를 공유하고 있다는 것을 잘 입증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정 후보자는 한미 정상회담 추진계획 등 취재진의 질문에는 답하지 않았습니다.

국회는 다음 달 5일 정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열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