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관세청, 코로나 백신 특별 통관 절차 모의 훈련…“착륙 전 심사 완료”
입력 2021.01.28 (14:24) 수정 2021.01.28 (16:13) 경제
관세청은 오늘(28일) 인천공항 화물터미널에서 코로나19 백신 통관 사전점검 및 모의훈련을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관세청은 코로나19 백신에 ‘입항 전 수입신고’를 허용, 백신이 국내에 도착하기 전 세관 수입 심사를 완료할 계획입니다. 세관검사는 아예 생략합니다.

백신과 포장 용기 수입에 부과되는 관세와 부가가치세에 대한 담보 제공도 면제해 신속하게 신고를 수리할 방침입니다.

또 백신을 보세구역 등에 반입했다가 국내로 반출하는 절차를 생략, 항공기에서 내린 백신을 즉시 전용 운송차량에 실어 세관 밖으로 반출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노석환 관세청장은 이날 현장점검에서 “코로나19 백신의 차질 없는 국내 공급을 위해 마련한 특별 통관절차를 철저히 이행하고, 관계기관과 긴밀한 협력으로 신속한 현장 대응이 이뤄지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관세청, 코로나 백신 특별 통관 절차 모의 훈련…“착륙 전 심사 완료”
    • 입력 2021-01-28 14:24:20
    • 수정2021-01-28 16:13:26
    경제
관세청은 오늘(28일) 인천공항 화물터미널에서 코로나19 백신 통관 사전점검 및 모의훈련을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관세청은 코로나19 백신에 ‘입항 전 수입신고’를 허용, 백신이 국내에 도착하기 전 세관 수입 심사를 완료할 계획입니다. 세관검사는 아예 생략합니다.

백신과 포장 용기 수입에 부과되는 관세와 부가가치세에 대한 담보 제공도 면제해 신속하게 신고를 수리할 방침입니다.

또 백신을 보세구역 등에 반입했다가 국내로 반출하는 절차를 생략, 항공기에서 내린 백신을 즉시 전용 운송차량에 실어 세관 밖으로 반출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노석환 관세청장은 이날 현장점검에서 “코로나19 백신의 차질 없는 국내 공급을 위해 마련한 특별 통관절차를 철저히 이행하고, 관계기관과 긴밀한 협력으로 신속한 현장 대응이 이뤄지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