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제 육가공업체 관련 확진자 늘어…전북 누적 확진자 1,032명
입력 2021.01.28 (21:50) 수정 2021.01.28 (22:09)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김제와 고창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각각 2명씩 발생하면서 전북지역 누적 확진자가 천32명이 됐습니다.

김제 모 육가공업체 직원 가족 1명이 양성 판정을 받아, 이 업체 관련 확진자는 모두 13명으로 늘었습니다.

전라북도 방역당국은 해당 업체와 관련해 6백여 명에 대한 전수검사를 실시하고, 이 가운데 백20여 명을 자가 격리자로 관리하고 있습니다.

이와 별개로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 1명도 확진 판정을 받았고, 고창에서는 미국에서 입국한 2명이 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 김제 육가공업체 관련 확진자 늘어…전북 누적 확진자 1,032명
    • 입력 2021-01-28 21:50:31
    • 수정2021-01-28 22:09:31
    뉴스9(전주)
김제와 고창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각각 2명씩 발생하면서 전북지역 누적 확진자가 천32명이 됐습니다.

김제 모 육가공업체 직원 가족 1명이 양성 판정을 받아, 이 업체 관련 확진자는 모두 13명으로 늘었습니다.

전라북도 방역당국은 해당 업체와 관련해 6백여 명에 대한 전수검사를 실시하고, 이 가운데 백20여 명을 자가 격리자로 관리하고 있습니다.

이와 별개로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 1명도 확진 판정을 받았고, 고창에서는 미국에서 입국한 2명이 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