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은수미 시장 부정채용 의혹’ 성남시청 압수수색
입력 2021.02.01 (11:44) 수정 2021.02.01 (15:06) 사회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이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가 오늘(1일) 지난 2018년 은수미 성남시장의 선거 캠프 관계자들이 성남시 산하기관에 특혜 채용됐다는 의혹과 관련해 성남시청을 압수수색했습니다.

이번 압수수색에는 오전 9시 30분쯤부터 6개 팀 20여 명이 투입돼 성남시청과 서현도서관, 정자3동사무소 등 6곳을 대상으로 압수수색이 실시됐습니다.

이번 압수수색 대상에는 과거 은 시장 선거캠프에서 일했던 이 모 전 비서관이 지난해 11월 국민권익위원회에 "성남시청과 산하기관에 캠프 출신들이 부정 채용됐다"며 '채용 비리 신고서'를 낸 것과 관련해 당시 인사를 담당하던 간부 공무원들의 현 근무지가 포함됐습니다.

또 은 시장 캠프 출신이라고 밝힌 청원인이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를 통해 제기한 서현도서관 공무직 부정 채용 의혹과 관련해서도 압수수색이 이뤄졌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성남시와 관련해 제기된 부정 채용 의혹들을 종합해 관련 증거들을 확보하기 위한 압수수색을 실시 중"이라며 "확보한 자료를 분석해 필요에 따라 수사 대상을 차츰 확대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은 시장 캠프 출신이라며 실명을 밝힌 40대 청원인은 지난해 9월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에 '은수미 성남시장 선거캠프 자원봉사자들의 공공기관 부정 채용 의혹의 진실을 밝혀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시립 서현도서관 공무직 2차 면접시험에서 26대 1의 경쟁률을 보였는데 최종 선발인원 15명 중 무려 7명이 은 시장 캠프의 자원봉사자였다"며 "확률적으로 엄청난 수치"라고 주장했습니다.

이 밖에도 은 시장 선거캠프에서 일했던 이 모 전 비서관은 지난달 25일 국민권익위원회에 '성남시 공공기관 채용 비리 신고서'를 내 "서현도서관 외에도 성남시청과 산하기관에 캠프 출신 27명이 부정 채용됐다"며 이들과 인사 관련 간부 공무원 2명 등에 대한 조사를 요구했습니다.

경찰은 성남시의회 국민의힘 소속 이기인 의원으로부터 고발장을 접수받아 관련 수사를 진행 중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경찰, ‘은수미 시장 부정채용 의혹’ 성남시청 압수수색
    • 입력 2021-02-01 11:44:32
    • 수정2021-02-01 15:06:57
    사회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이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가 오늘(1일) 지난 2018년 은수미 성남시장의 선거 캠프 관계자들이 성남시 산하기관에 특혜 채용됐다는 의혹과 관련해 성남시청을 압수수색했습니다.

이번 압수수색에는 오전 9시 30분쯤부터 6개 팀 20여 명이 투입돼 성남시청과 서현도서관, 정자3동사무소 등 6곳을 대상으로 압수수색이 실시됐습니다.

이번 압수수색 대상에는 과거 은 시장 선거캠프에서 일했던 이 모 전 비서관이 지난해 11월 국민권익위원회에 "성남시청과 산하기관에 캠프 출신들이 부정 채용됐다"며 '채용 비리 신고서'를 낸 것과 관련해 당시 인사를 담당하던 간부 공무원들의 현 근무지가 포함됐습니다.

또 은 시장 캠프 출신이라고 밝힌 청원인이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를 통해 제기한 서현도서관 공무직 부정 채용 의혹과 관련해서도 압수수색이 이뤄졌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성남시와 관련해 제기된 부정 채용 의혹들을 종합해 관련 증거들을 확보하기 위한 압수수색을 실시 중"이라며 "확보한 자료를 분석해 필요에 따라 수사 대상을 차츰 확대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은 시장 캠프 출신이라며 실명을 밝힌 40대 청원인은 지난해 9월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에 '은수미 성남시장 선거캠프 자원봉사자들의 공공기관 부정 채용 의혹의 진실을 밝혀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시립 서현도서관 공무직 2차 면접시험에서 26대 1의 경쟁률을 보였는데 최종 선발인원 15명 중 무려 7명이 은 시장 캠프의 자원봉사자였다"며 "확률적으로 엄청난 수치"라고 주장했습니다.

이 밖에도 은 시장 선거캠프에서 일했던 이 모 전 비서관은 지난달 25일 국민권익위원회에 '성남시 공공기관 채용 비리 신고서'를 내 "서현도서관 외에도 성남시청과 산하기관에 캠프 출신 27명이 부정 채용됐다"며 이들과 인사 관련 간부 공무원 2명 등에 대한 조사를 요구했습니다.

경찰은 성남시의회 국민의힘 소속 이기인 의원으로부터 고발장을 접수받아 관련 수사를 진행 중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