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남도, 올해부터 다자녀 가정 ‘출산 지원’ 확대
입력 2021.02.01 (19:36) 수정 2021.02.01 (21:10)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청남도가 올해부터 다자녀 가정에 대한 혜택 범위를 확대합니다.

주요 사업을 보면, 산모가 산후조리를 받을 때, 종전에는 중위소득 120% 이하 가정이 대상이었으나, 올해부터는 둘째 아이 이상 출산 가정은 소득과 상관 없이 최대 40만 원까지 지원받습니다.

또 종전에는 셋째 아이 이상을 출산했을 때만 산후 진료비와 약값을 지원받았으나 둘째 아이 출산 시에도 최대 2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 충남도, 올해부터 다자녀 가정 ‘출산 지원’ 확대
    • 입력 2021-02-01 19:36:17
    • 수정2021-02-01 21:10:39
    뉴스7(대전)
충청남도가 올해부터 다자녀 가정에 대한 혜택 범위를 확대합니다.

주요 사업을 보면, 산모가 산후조리를 받을 때, 종전에는 중위소득 120% 이하 가정이 대상이었으나, 올해부터는 둘째 아이 이상 출산 가정은 소득과 상관 없이 최대 40만 원까지 지원받습니다.

또 종전에는 셋째 아이 이상을 출산했을 때만 산후 진료비와 약값을 지원받았으나 둘째 아이 출산 시에도 최대 2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