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대구 기업 56.5% “매출 감소”
입력 2021.02.01 (21:42) 수정 2021.02.01 (21:52) 뉴스9(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해 코로나19 영향으로 대구 기업 10곳 가운데 6곳은 매출이 감소했습니다.

대구상공회의소가 최근 제조와 건설,서비스업 등 대구기업 216곳을 설문조사한 결과 56.5%가 2019년보다 매출이 줄었다고 답했습니다.

특히 기계와 섬유, 자동차 부품 등 제조업체들의 매출감소 비율이 가장 컸습니다.

올해 매출 전망은 응답기업 가운데 20%만 증가할 것이라고 답했고 애로사항으로는 올해 주52시간제 확대를 가장 많이 꼽았습니다.
  • 지난해 대구 기업 56.5% “매출 감소”
    • 입력 2021-02-01 21:42:18
    • 수정2021-02-01 21:52:54
    뉴스9(대구)
지난해 코로나19 영향으로 대구 기업 10곳 가운데 6곳은 매출이 감소했습니다.

대구상공회의소가 최근 제조와 건설,서비스업 등 대구기업 216곳을 설문조사한 결과 56.5%가 2019년보다 매출이 줄었다고 답했습니다.

특히 기계와 섬유, 자동차 부품 등 제조업체들의 매출감소 비율이 가장 컸습니다.

올해 매출 전망은 응답기업 가운데 20%만 증가할 것이라고 답했고 애로사항으로는 올해 주52시간제 확대를 가장 많이 꼽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