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시, 코로나19 특별교부세 8억여 원 확보
입력 2021.02.01 (23:01) 수정 2021.02.01 (23:12) 뉴스7(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시는 2021년 코로나19 확산 방지 대책을 위해 정부로부터 특별교부세 8억 2천만 원을 확보했습니다.

이번 특별교부세는 열화상 카메라 대여와 설치비, 검체 등 이송료, 보호복, 마스크 등 방역물품 구입비 등으로 사용되며 50%는 5개 구·군에 차등 배분됩니다.

또 임시선별검사소 운영비 1억 2천만원은 현재 검사소를 운영중인 울주군에 배정됩니다.
  • 울산시, 코로나19 특별교부세 8억여 원 확보
    • 입력 2021-02-01 23:01:57
    • 수정2021-02-01 23:12:45
    뉴스7(울산)
울산시는 2021년 코로나19 확산 방지 대책을 위해 정부로부터 특별교부세 8억 2천만 원을 확보했습니다.

이번 특별교부세는 열화상 카메라 대여와 설치비, 검체 등 이송료, 보호복, 마스크 등 방역물품 구입비 등으로 사용되며 50%는 5개 구·군에 차등 배분됩니다.

또 임시선별검사소 운영비 1억 2천만원은 현재 검사소를 운영중인 울주군에 배정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